제주 강추위 예보 3·1절 기념식 실내 조천체육관 '변경'

제주 강추위 예보 3·1절 기념식 실내 조천체육관 '변경'
제주도 3월 1일 오전 10시 기념식 개최
도민참여자 등 릴레이 독립선언서 낭독
  • 입력 : 2024. 02.29(목) 11:24  수정 : 2024. 03. 01(금) 15:29
  • 김도영기자 doyoung@ihalla.com
  • 글자크기
  • 글자크기

2023년 3월 1일 열린 제104주년 3.1절 기념식. 한라일보DB

[한라일보] 제105주년 3·1절 기념식이 날씨의 영향으로 조천체육관으로 변경됐다.

제주특별자치도는 독립의 염원을 재현하는 제105주년 3·1절 기념식을 조천체육관에서 개최한다고 29일 밝혔다.

이번 기념식은 당초 제주항일기념관 광장에서 개최할 계획이었으나 행사 당일 추위와 강풍이 예상돼 조천체육관으로 장소를 변경했다.

제105주년 3·1절 기념식은 당일 오전 10시부터 진행되며 공개 모집한 도민 참여자와 광복회원, 도내 기관·단체장 등이 참석한다.

식전 축하공연인 3·1운동 그날의 함성을 느낄 수 있는 국악연희단 하나아트의 국악 타악공연을 시작으로 제주 유일의 생존 애국지사인 강태선 지사에 대해 소개한다.

이어 도민 참여자와 독립유공자 후손들의 릴레이 독립선언서 낭독, 3·1절 기념영상 상영, 제주도지사 기념사, 독립의 그날을 염원하는 제주도립합창단의 기념공연, 3·1절 노래 제창과 만세삼창이 진행될 예정이다.

제주도 관계자는 "제105주년 3·1절 기념식은 제주도민 누구에게나 열려있다"며 "항일운동의 숭고한 정신과 제주도민의 자긍심을 느낄 수 있도록 많은 참여를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이날 기념식은 현장 행사에 참석하기 어려운 도민들을 위해 제주도청 유튜브 빛나는제주TV를 통해 중계될 예정이다.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0 개)
이         름 이   메   일
5617 왼쪽숫자 입력(스팸체크) 비밀번호 삭제시 필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