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출신 이정택 K3→K2→K1 ‘끝없는 비상’

제주출신 이정택 K3→K2→K1 ‘끝없는 비상’
K리그2 청주FC에서 대전하나시티즌 이적
올 시즌 K리그1 데뷔… 깜짝스타 탄생 기대
  • 입력 : 2024. 02.27(화) 21:00
  • 강다혜 기자 dhkang@ihalla.com
  • 글자크기
  • 글자크기
[한라일보] 제주출신 이정택(사진·26)이 올 시즌 K리그1 무대를 누비게 됐다.

대전하나시티즌은 충북청주FC에서 중앙 수비수 이정택을 영입했다고 27일 밝혔다.

제주제일고와 상지대를 거쳐 2021년 K3리그의 청주FC에 입단한 이정택은 2023년 청주FC가 프로 구단으로 재창단되며 K리그2 무대를 밟게 됐다. 2015년 제주권역 고등리그에서 우수선수상을 수상한 이정택은 지난해 K리그2 33경기에 출전해 2도움을 기록하며 팀의 핵심 멤버로 활약을 펼쳤고, K리그2 참가 첫해 청주가 리그 8위를 기록하는데 일조했다.

K리그2에서 두각을 나타내며 실력을 증명한 이정택은 수비 강화를 꾀하는 대전으로 이적하게 됐다. 세미프로 리그인 K3리그에서 K리그2를 거쳐 1년만에 K리그1에서 도전을 앞둔 이정택은 이순민, 박진섭 등 세미 프로에서 국가대표까지 성공 스토리를 만든 또 한번의 깜짝 스타 탄생 스토리를 쓸지 기대를 모으고 있다.

이정택은 수비수이지만 빠른 스피드를 자랑하며 윙백과 수비형 미드필더까지 소화할 수 있는 멀티 플레이어이다. 넓은 시야와 정확한 패스를 바탕으로 후방에서의 공 배급과 수비 조율 능력 또한 뛰어나다. 빌드업에도 능해 공격 전개에도 많은 도움이 될 선수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이정택은 "K3 무대에서 K리그1으로 오기까지 많은 우여곡절이 있었지만 꾸준히 나를 믿고 도전해온 결과라 생각한다. 다시 한번 도전자의 입장으로 최선을 다해서 팀에 도움이 되는 선수가 되고 싶고 나 또한 한 단계 성장할 수 있는 계기로 만들겠다"라고 각오를 밝혔다.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0 개)
이         름 이   메   일
1858 왼쪽숫자 입력(스팸체크) 비밀번호 삭제시 필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