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 제주도문화상 수상자 7개 부문 9명 최종 선정

2023 제주도문화상 수상자 7개 부문 9명 최종 선정
송상조·박성진·고관용·김민호·강만생·고 이동근·김창희·김수길·홍성익씨
  • 입력 : 2023. 12.04(월) 14:45  수정 : 2023. 12. 06(수) 09:02
  • 오은지기자 ejoh@ihalla.com
  • 글자크기
  • 글자크기

사진 위 왼쪽부터 송상조, 박성진, 고관용, 김민호, 강만생 씨 아래 왼쪽부터 고 이동근, 김창희, 김수길, 홍성익 씨.

[한라일보] 2023년 제주특별자치도 문화상 수상자 9명이 최종 선정됐다.

제주특별자치도는 지난달 29일 문화상 심사위원회 회의를 통해 ▷학술부문 송상조 (사)제주어보전회 고문 ▷예술부문 박성진 이중섭미술관 운영위원회 위원장 ▷교육부문 고관용 제주한라대학교 교수, 김민호 한국교육학회 제주지회장 ▷언론출판부문 강만생 제주언론인클럽 고문 ▷체육부문 고(故) 이동근 전 제주특별자치도 테니스협회장 ▷국내재외도민부문 김창희 (재)서울제주도민회장학회 이사장 ▷국외재외도민부문 김수길 (유)나카야마 비닐공업 대표이사, 홍성익 오사카 코리아타운 한국역사자료관장을 수상자로 결정했다고 4일 밝혔다.

수상 대상자 선정은 '제주특별자치도 문화예술 진흥 조례'에 따라 각 부문별 전문가로 구성된 32명의 심사위원들의 분과위원회(분과별 5명 이내)와 전체위원회 회의를 통해 수상자를 선정 의결해 도지사가 최종 결정했다.

시상식은 오는 19일 오전 10시 제주 문예회관에서 열린다.

한편 지난 1962년부터 시작해 올해로 62회째를 맞이하고 있는 '제주도 문화상'은 문화예술 진흥과 지역사회 발전에 이바지한 공적이 뚜렷한 개인이나 단체에 수여하는 상이다.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0 개)
이         름 이   메   일
1479 왼쪽숫자 입력(스팸체크) 비밀번호 삭제시 필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