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 글로벌에코투어
  • 제주국제감귤마라톤
  • JDC 톡톡튀는 교육특강
  • 인민망 중국어판
  • 동오일보

실시간뉴스

뉴스
주목e뉴스
태풍 '찬투' 17일 오전 제주도 동쪽 근접 통과 예상
여전히 강도 '중' 유지.. 17일까지 많은 비
한라산 진달래밭 사흘간 678㎜ 집중호우
위영석 기자 yswi1968@ihalla.com
입력 : 2021. 09.15. 09:16:33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15일 오전 10시 발표 제14호 태풍 '찬투' 예상진로도.

[기사수정:15일 오전 10시10분]북상중인 제14호 태풍 '찬투'가 17일 오전 제주도 동쪽으로 통과해 쓰시마섬으로 빠져 나갈 가능성이 높아졌다.

 15일 기상청에 따르면 태풍 '찬투'는 이날 오전 9시 서귀포 남남서쪽 약 340km부근 해상에서 북북동쪽으로 시속 9km로 느리게 움직이고 있다. 중심기압 980hPa, 중심최대풍속 29m/s, 강풍반경 280km로 강도는 '중'으로 약해졌다.

 태풍 '찬투'는 거의 움직임이 없이 정체돼 있다가 16일 오후 9시 서귀포 남서쪽 약 140km부근 해상까지 북상한 후 17일 오전 9시를 전후해 제주도 동쪽으로 근접해 통과할 것으로 예상된다. 이후 '찬투'는 쓰시마섬을 거쳐 17일 오후 9시쯤에는 부산 동남동쪽 약 190km부근 해상까지 올라갈 것으로 보인다.

 태풍 '찬투'는 당초 제주도 서쪽으로 통과할 것으로 예상됐지만 한반도에 위치한 찬 공기 영향으로 더 이상 북상하지 못하고 방향을 더 틀었다. 일본 기상청과 미국 합동태풍경보센터는 태풍의 중심이 제주와 더 떨어져 통과할 것으로 예상했다.

'찬투'가 제주에 근접했을 때 강도는 '중'이지만 여전히 중심부근에서는 29m/s의 강한 바람이 불고 많은 수증기로 인한 집중 호우도 예상된다.

 

일본기상청 태풍 '찬투' 예상진로도.

15일 오전 9시30분 한반도 주변 위성영상.

이에 따라 제주지방은 16일 오후부터 태풍 '찬투'의 직접 영향권에 들어갈 것으로 전망된다. 이날 오전 9시 현재 제주도 남쪽 바깥먼바다에는 태풍경보가 발효중이며 제주도산지에는 호우주의보가 발령됐다.

 태풍의 간접 영향으로 받은 13일~15일 오전 4시까지 제주지방에는 600㎜가 넘는 폭우가 쏟아졌다. 3일간 누적 강수량을 보면 제주 126.2, 산천단 298.5, 서귀포 328.4, 태풍센터 349.0, 성산 170.6, 제주가시리 334.5, 고산 82.8, 가파도 124.5,진달래밭 678.5, 한라산남벽 605.5, 추자도 46.0㎜이다.

15일 서귀포시 섭지코지를 찾은 관광객들이 제14호 태풍 '찬투' 북상으로 강한 바람이 불자 서둘러서 발걸음을 옮기고 있다. 이상국 기자

 제주지방은 15일에도 20~80㎜의 비가 내릴 것으로 보이며 많은 곳은 산지를 중심으로 100㎜ 이상 내리겠다. 태풍의 직접 영향을 받는 16일에도 50~100㎜, 많은 곳은 150㎜ 이상의 강수량을 보일 것으로 전망된다.

 바람도 점차 강해지겠다. 16일부터는 순간 최대풍속 40m/s의 강풍이 부는 곳이 있겠고 해상에서도 풍랑특보가 태풍특보로 변경되겠다.

 제주기상청 관계자는 "태풍의 영향으로 제주도 해안에는 높은 파도가 해안도로나 방파제를 넘는 곳이 있는 만큼 안전사고에 대비해야 하며 항공기나 여객선 이용객들은 사전에 운항정보를 확인해야 한다"고 말했다.

주목e뉴스 주요기사
제주 대체로 흐리고 산지에 5∼20㎜ 비 이재명 4·3평화공원 방명록에 뭐라 적었길래?
강희만 기자 '몸부림치는 노루' 이달의 기자상 … 제주 골프장 내장객 '주춤' 다시 증가세 보일까
북상 제16호 태풍 '민들레' 일본 열도로 방향 트… 제주행 여객선 승객 여수시 해상서 추락 수색
제주 또 집단감염 발생.. 24일 15명 신규 확진 자치경찰 덜 익은 극조생 감귤 유통 시도 적발
보상방안·재심대상 논란 4·3보완입법 늦어지… "도시농·축협 농협브랜드 걸고 돈장사만"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인권유린 교수 파면 촉구 2만명 지지 …
  • 제주4·3평화공원 방명록 작성하는 이…
  • 전자발찌 찬 화웨이 멍완저우
  • '아스타' 활짝 핀 감악산
  • 한라산 '사라오름' 만수 장관
  • 미국 워싱턴 '코로나 희생자 추모' 백…
  • 코엑스에 뜬 '달빛왕관-신라금관 그림…
  • '찬투' 북상 강한 파도 치는 제주 섭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