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문화
제주 우도 강영수 수필집 '암창개 온 어머니'
어머니의 생전 구술 씨줄 삼아 고인에 대한 그리움 담아
진선희 기자 sunny@ihalla.com
입력 : 2021. 04.14. 16:54:58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우도에 살며 우도와 해녀를 주제로 시와 수필을 꾸준히 발표해 온 강영수 작가가 어머니에 대한 그리움을 실어 신작 수필집을 출간했다. 도서출판 미라클에서 나온 '암창개 온 어머니'다.

강 작가는 이 창작집을 코로나19 장기화로 요양원에서 운명을 달리한 어머니에게 바치는 글로 채웠다. 방문 자제와 출입 제한으로 임종을 지키지 못했던 아들은 새삼 "어머니는 나에게 어떤 존재였으며, 나는 또 어머니에게 어떤 존재였을까?"를 떠올렸고 그 감정들을 어머니, 해녀, 세월로 나눠 수필에 담았다.

그는 "살아생전에 누군가에겐 꼭 속마음을 풀어놓고 싶어 했던 '어머니의 구술'을 씨줄로 삼고 어머니와 함께했던 시간들을 날줄로 삼아 한 자락의 수필로 엮었다"면서 "아픈 가정사여서 처음엔 망설였다. 하지만 돌아가신 어머니의 회고록이기에 고인의 한을 풀어드리자는 뜻에서 상재하기로 맘먹었다"고 밝혔다.

제3,4대 북제주군의회 의원을 지낸 강 작가는 시집 '우도돌담'과 '해녀의 몸에선', 수필집 '내 아내는 해녀입니다' 등을 펴냈다. 이번 수필집은 열 번째 작품집으로 발간에 맞춰 조만간 우도에 있는 '밤수지맨드라미' 책방에서 출판 기념회를 가질 예정이다.

문화 주요기사
도자기 위 제주 일상 기록… 분청사기의 재해… 제주 섬 설문대할망 치유의 춤이 되고 노래가 …
"파괴적으로 변해 가는 제주 문화 기록하겠다" 세계유산마을에서 제주어 그림책 프로젝트 '출…
제주 사진인들 담은 '돌문화' 랜선으로 만난다 제주 구좌 월정아트센터 5월 한 달 개관 기념전
'이건희컬렉션' 제주 기증 말고도 이중섭 작품 … 제주 좀녀춤·물허벅춤 공연 보고 강연 듣고
스무 살 제주문화예술재단 과제와 방향 온라인… 보이는 대상 너머 또 다른 감각… 제주 문창배 …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벵뒤굴 밧줄무늬 용암 자국
  • 한라산 깜짝 추위 때아닌 상고대 '꽁…
  • 프랑스 포도농가 "냉해 막아라"
  • 겹벚꽃 활짝 핀 제주
  • 코로나19 전세계 유일한 크루즈선
  • 제주 오설록농장 올해 첫 햇차 수확
  • 16차례 분화한 이탈리아 에트나 화산
  • 제주도의회에 나란히 출석한 국가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