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기획특집
전국뉴스
정경심측 "최성해도 딸 표창장 알고 있었다"
12일 항소심 첫 공판..동양대 감사자료·인터뷰 기사 등 추가 증거 제출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21. 04.12. 21:40:57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자녀 입시비리 등 혐의로 1심에서 실형을 선고받고 구속된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의 배우자 정경심 동양대 교수 측이 항소심에서 동양대 최성해 전 총장도 딸이 받은 표창장의 존재를 알고 있었다며 추가 증거를 제출했다.

서울고법 형사1-2부(엄상필 심담 이승련 부장판사)는 12일 업무방해와 사기, 사문서 위조·행사 등 혐의로 기소된 정 교수의 항소심 1회 공판에서 추가 증거에 대한 증거조사와 증인 신문을 진행했다.

정 교수는 작년 12월 23일 1심에서 징역 4년과 벌금 5억원, 추징금 1억4천만원을 선고받고 구속된 지 약 4개월 만에 처음 법정에 모습을 드러냈다. 그는 이날 직접 말할 의견이 있는지 묻는 재판부에 "변호인을 통해 나중에 말하겠다"며 말을 아꼈다.

정 교수 측은 동양대에 대한 교육부의 감사 자료와 최 전 총장의 인터뷰를 담은 기사 등을 새로운 증거로 제출했다.

정 교수의 변호인은 추가 증거에 대해 "최 전 총장이 언론과 인터뷰에서 영어 영재 프로그램에 관해 피고인(정 교수)으로부터 보고를 받았고, 피고인의 딸에게 연구비 160만원을 지급하도록 결재까지 했다고 말했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피고인으로서는 자신의 딸이 연구원으로 일하고 연구비를 받는 데 결재 문서를 남겼는데, 유독 표창장만 (최 전 총장에게) 말하지 않고 위조할 이유가 없다"며 "연구비를 받도록 결재해준 최 전 총장이 표창장만 거부할 이유가 없었다"고 주장했다.

재판부는 이날 사모펀드 운용사 코링크프라이빗에쿼티(코링크PE)의 명목상 대표였던 이상훈 씨에 대한 증인 신문도 진행했다. 이씨는 코링크PE가 정 교수와 컨설팅 계약을 맺은 경위와 조 전 장관의 법무부 장관 청문회 준비 당시 해명 보도자료를 작성한 경위 등을 설명했다.

이씨는 당시 언론 해명자료를 쓴 경위에 대해 "의혹 기사가 쏟아지는 상황에서 해명자료를 작성하라는 조범동 씨의 지시와 제안이 계속 있었다"고 설명했다. 조씨는 조 전 장관의 5촌 조카로 코링크PE를 실질적으로 운영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씨는 사모펀드 관련 의혹이 형사사건으로까지 이어질 수 있을 것이라 짐작했는지 묻는 변호인의 질문에 "당시는 전혀 그런 생각을 하지 못했다"고 답했다.[연합뉴스]

전국뉴스 주요기사
공수처 1호 사건 '조희연 해직교사 특채' 의혹 검찰 수사심의위 "이성윤 기소해야"
'복당 신청' 홍준표에 국민의힘 시끌 국민의힘 당권주자 후보군 12명 '우후죽순'
홍준표 "이제 돌아갈 때" 복당 신청 문 대통령 "윤석열 언급 않는게 바람직"
문 대통령 "이재용 사면 국민 의견 듣고 판단" "모더나 백신 예방효과 94.1%…허가 가능"
오늘부터 65∼69세 AZ백신 접종 사전예약 홍준표 "일찍 핀꽃.." vs 김웅 "조화처럼.." 설전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벵뒤굴 밧줄무늬 용암 자국
  • 한라산 깜짝 추위 때아닌 상고대 '꽁…
  • 프랑스 포도농가 "냉해 막아라"
  • 겹벚꽃 활짝 핀 제주
  • 코로나19 전세계 유일한 크루즈선
  • 제주 오설록농장 올해 첫 햇차 수확
  • 16차례 분화한 이탈리아 에트나 화산
  • 제주도의회에 나란히 출석한 국가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