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혼 알선 문제 갈등 60대 남성 분신 중태

재혼 알선 문제 갈등 60대 남성 분신 중태
  • 입력 : 2022. 01.17(월) 11:57
  • 김도영기자 doyoung@ihalla.com
  • 글자크기
  • 글자크기

지난 16일 A씨가 분신을 시도한 제주시 이도2동의 한 결혼정보회사 사무실. 사진=제주소방서 제공

재혼 알선 문제로 결혼정보 회사와 갈등을 겪던 60대 남성이 분신을 시도하는 사건이 발생했다.

 17일 제주동부경찰서와 제주소방서 등에 따르면 지난 16일 낮 12시56분쯤 제주시 이도2동의 한 결혼정보 회사에서 A(64)씨가 분신을 시도했다.

 A씨는 전신에 1~3도 화상을 입고 병원으로 이송됐으며 아직까지 의식을 찾지 못하고 있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지난 2017년 이 결혼정보 회사를 통해 국제결혼을 한 뒤 최근 이혼을 했으며 회사 측에 재혼 알선을 요구하는 과정에서 갈등을 겪어온 것으로 전해졌다. 출입국관리법 시행규칙에 따라 A씨는 국제결혼을 통한 재혼이 불가능한 상태였다.

 경찰은 A씨가 의식을 회복하는대로 정확한 사건 경위를 조사할 예정이다.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0 개)
이         름 이   메   일
3975 왼쪽숫자 입력(스팸체크) 비밀번호 삭제시 필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