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 글로벌에코투어
  • 제주국제감귤마라톤
  • JDC 톡톡튀는 교육특강
  • 인민망 중국어판
  • 동오일보

실시간뉴스

뉴스
사회
제주대병원 '담낭용종' 위험인자 규명
송은범 기자 seb1119@ihalla.com
입력 : 2021. 09.22. 12:25:54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사진=김영규 교수

제주대학교병원(병원장 송병철) 연구팀(김영규 교수·권오성 박사)은 담낭용종의 위험인자를 규명하기 위한 연구를 진행한 결과가 국제학술지 '(Medicine)' 최근호에 게재됐다고 22일 밝혔다.

 연구의 제1저자인 권오성 박사는 "제주도민의 담낭용종 유병률은 9.0%로 타도의 유병률과 유사하며, 남성이 여성에 비해 약 1.4배 이상 발생했다"며 "특히 임상적으로 문제가 되는 큰 담낭용종의 유병률은 4.1%로 이에 대한 위험인자는 60세 이하, 또는 고밀도지단백 콜레스테롤(HDL-cholesterol) 수치가 일정수준 미만이면 발생 위험도가 증가한다"고 밝혔다.

 연구의 책임자인 김영규 교수는 연구에 결과를 임상적으로 어떻게 적용하는지에 대해 "60세 미만인 제주도민에서 고밀도지단백 콜레스테롤이 60㎎/dL 미만이면 주기적인 초음파 검사를 통해서 담낭용종이 담낭암으로 진행하는 것에 대한 추적 관찰이 반드시 필요하다"면서 "경우에 따라서 복강경이나 로봇수술을 통한 담낭절제술도 필요하다"고 말했다.

사회 주요기사
제주서 고등학생 추락사… 경찰 수사 착수 김문두 제주대병원 교수 '오츠카 학술상'
"민주노조 탄압하는 SPC자본 규탄" 이틀 만에 5000만원… 20대女 현금수거책 검거
제주서 교통사고 후 미조치 50대 벌금형 제주서 '바람의 나라' 20대 사기꾼 구속
[행감 쟁점] 만성 주차난 종합경기장 내년부터 … [행감 쟁점] "안동우가 몸통"… 제주 오등봉 특…
'버섯제왕' 능이버섯 한라산둘레길 인근 발견 서귀포서 낚시객 2명 밀물에 고립… 해경 구조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제주도의회 환경도시위 항공로 레이…
  • 오스트리아 소금광산서 채취된 2600년 …
  • 문 대통령 화이자로 부스터샷 접종
  • 제주4·3평화공원 참배하는 윤석열 전 …
  • 제주 4·3평화공원 위패봉안실 둘러보…
  • 제주4·3평화공원 참배하는 원희룡 전 …
  • 권순우 ATP투어 우승 기자간담회
  • 깊어가는 제주의 가을 '억새꽃 물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