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스포츠
'황희찬 선발' 라이프치히 포칼 우승 실패
도르트문트와 결승서 1-4 패배..황희찬 전반만 뛰고 교체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21. 05.14. 08:47:06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라이프치히 황희찬(왼쪽). 연합뉴스

황희찬이 선발 출전한 독일 프로축구 RB라이프치히가 보루시아 도르트문트에 져 창단 첫 독일축구협회(DFB) 포칼 우승을 다음 기회로 미뤘다.

 라이프치히는 14일(한국시간) 독일 베를린의 올림픽 경기장에서 열린 2020-2021시즌 포칼 결승전에서 엘링 홀란과 제이든 산초가 멀티골을 넣은 도르트문트에 1-4로 졌다.

 라이프치히는 이로써 2009년 창단 이래 처음으로 포컬 우승컵을 들어 올리는 데 실패했다. 

 라이프치히는 올 시즌 분데스리가에서도 바이에른 뮌헨에 밀려 우승이 좌절됐으며 준우승으로 시즌을 마칠 가능성이 크다.

 지난해 레드불 잘츠부르크(오스트리아)에서 라이프치히로 이적한 황희찬의 독일무대 첫 우승도 불발됐다.

 황희찬은 알렉산데르 쇠를로트와 투톱을 이뤄 선발 출전했으나 이렇다 할 모습을 보여주지 못하고 후반 시작과 함께 크리스토퍼 은쿤쿠와 교체됐다.

 도르트문트는 통산 5번째 포칼 우승을 이뤘다. 올 시즈 분데스리가(4위)에서 다소 부진한 아쉬움을 어느 정도 털어냈다. 

 도르트문트가 전반전에만 3골을 연사하며 일찌감치 승기를 잡았다.

 전반 5분 만에 제이든 산초가 선제골을 넣었고, 전반 28분에는 홀란이 힘 넘치는 페널티지역 돌파에 이은 슈팅으로 2-0을 만들었다.

 도르트문트는 전반 46분 마르코 로이스의 어시스트를 받은 산초의 2번째 골로 한 발 더 앞서나갔다.

 라이프치히가 후반 26분 다니 올모의 중거리 골로 한 점을 만회했으나, 홀란이 후반 42분 페널티아크에서 넘어지면서 때린 왼발 슈팅으로 도르트문트의 4-1 승리에 쐐기를 박았다.[연합뉴스]

스포츠 주요기사
'김현수 만루홈런' LG, KIA 완파하고 선두 수성 US오픈골프 임성재 공동 30위 '부진'
'영국더비' 잉글랜드-스코틀랜드 0-0 무승부 '차우찬 2승·이형종 멀티포' LG, KIA 5-0 완파
한국축구 월드컵 최종예선 조 추첨서 톱시드 … 류현진·김광현 21일 출격 동반 선발승 도전
텍사스 양현종 전격 방출대기 조치 NC '양의지 역전포' kt 7연승 저지
김광현 21일 애틀랜타 상대 2승 재도전 '16일간 한 번 등판' 양현종 트리플A로 이동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제주 스타트업 새브랜드 'Route330'
  • "타투를 許하라"
  • 어미를 기다리는 괭이갈매기 새끼
  • JDC "식품 기부 활성화 참여합니다"
  • 백신 제공 감사메시지 전하는 대만 호…
  • 초여름 제주 바다
  • 이탈리아 공화국 선포기념일 축하 비…
  • 제주삼다수 친환경 무라벨 제품 출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