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사회
제주 빈집 잇단 화재… 범인은 '반려동물'
집에 혼자 있으며 발로 전기레인지 '작동'
최근 6개월 4건… 3000여만원 재산피해
제주소방, 실험까지 진행하며 주의 당부
송은범 기자 seb1119@ihalla.com
입력 : 2021. 05.12. 11:30:23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제주소방 실험 장면.

반려동물의 작은 발이 전기레인지를 작동시켜 화재를 일으키는 사고가 잇따르면서 제주소방이 주의를 당부하고 있다.

 제주도소방안전본부는 최근 가정 내 개·고양이에 의한 전기레인지 화재가 잇따라 발생함에 따라 반려동물 관리에 주의를 당부한다고 12일 밝혔다.

 이날 제주소방에 따르면 최근 5년간 도내에서 발생한 전기레인지 화재는 총 24건이며, 이 가운데 반려동물에 의한 화재가 8건(33%)에 이르는 상황이다. 화재 양상은 혼자 집 안에 있는 반려동물이 먹이가 있는 전기레인지에 올라갔다가 발로 터치식 점화 버튼을 작동시키면서 발생했다. 작동된 전기레인지의 열은 종이나 목재, 봉투 등 주변 인화물질에 발화를 일으켜 화재를 더 크게 키웠다.

 

제주소방 실험 장면.

실제 ▷지난해 11월 24일 서귀포시 동홍동 오피스텔에서 애완견이 점화 버튼 작동해 주변 에어프라이기 소실(재산피해 247만원) ▷지난 2월 10일 제주시 아라1동 원룸에서 고양이가 점화 버튼을 작동, 옆에 있던 수건으로 옮겨 붙음(재산피해 209만원) ▷지난 3월 19일 서귀포시 동홍동 오피스텔에서 고양이가 점화 버튼을 작동, 주변 쓰레기봉투에 옮겨 붙음(재산피해 195만원) ▷지난달 14일 제주시 건입동 음식점에서 고양이가 점화 버튼을 작동, 주변 종이와 목재에 옮겨 붙음(재산피해 2400만원) 등의 화재가 있었다.

 이에 제주소방은 최근 실험을 통해 개와 고양이의 발이 실제 전기레인지를 작동시킬 수 있다는 결론을 도출하기도 했다.

 제주소방 관계자는 "반려동물을 집에 두고 외출하는 경우 전기레인지 전원을 차단하거나 전기레인지 작동버튼을 잠금으로 설정하면 화재 예방에 도움이 된다"며 "또 전기레인지 위에 의류나 상자 같은 화기에 취약한 물건을 두는 것은 상당히 위험할 수 있다"고 경고했다.

 이어 "최근 전기레인지로 음식을 조리하는 가정이 늘고 있다"며 "반려동물을 키우는 가정에서는 전기레인지 화재 위험성을 인지해 반려동물에 대한 안전 돌봄이 필요하다"고 덧붙였다.

사회 주요기사
20년 전 성범죄 재판 '휴지 뭉치' 쟁점 '독박 부양'… 늘어나는 제주지역 노인 학대
"국토부는 도민 뜻 존중해 제2공항 백지화를" 제주 여행 중 여친 폭행한 50대 남성 입건
잇따르는 '노상 술판'에 행정당국 '골머리' 제주시 책임보험 미가입 차량 5000건 과태료만 8…
"돈을 갖고 튀어라"… 보이스피싱도 '뒤통수' 초록우산-한라일보 "어린이들이 활짝 웃을 수 …
제주 월대천 '난간 높이' 낮아진다 제주서 무단방치車 '강제 견인' 한다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JDC "식품 기부 활성화 참여합니다"
  • 백신 제공 감사메시지 전하는 대만 호…
  • 초여름 제주 바다
  • 이탈리아 공화국 선포기념일 축하 비…
  • 제주삼다수 친환경 무라벨 제품 출시
  • "강정마을 상생화합 손 잡았다"
  • 타워브리지 앞 '기후위기' 모래시계
  • 9월 영업 재개 홍보하는 물랑 루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