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스포츠
맨유-비야레알 유로파리그 결승 진출
맨유 2차전 패배에도 로마 합계 8-5 제압
비야레알 2차 0-0.. 아스널에 한골차 승리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21. 05.07. 12:51:09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맨체스터유나이티드 솔사르 감독. 연합뉴스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잉글랜드)와 비야레알(스페인)이 유럽축구연맹(UEFA) 유로파리그 우승을 다투게 됐다.

 맨유는 7일(한국시간) 이탈리아 로마의 스타디오 올림피코에서 열린 2020-2021 유로파리그 준결승 2차전 원정 경기에서 AS 로마에 2-3으로 졌다.

 그러나 지난달 30일 홈에서 열린 1차전에서 6-2로 대승했던 맨유는 두 경기 합계 점수에서 8-5로 앞서 결승 진출을 확정 지었다.

 맨유는 우승을 차지했던 2016-2017시즌 이후 4년 만이자 통산 두 번째 유로파리그 결승 진출에 성공했다.

 맨유의 '레전드' 출신으로 2018년 12월부터 팀을 이끈 올레 군나르 솔샤르 감독은 사령탑으로선 처음으로 한 대회 결승 진출을 일궈냈다.

 맨유는 이날 아스널(잉글랜드)과 0-0으로 비긴 뒤 합계에서 2-1로 승리한 비야레알과 27일 오전 4시 폴란드 그단스크에서 우승 트로피를 놓고 다툰다.

 반면 1990-1991시즌 준우승 이후 20년 만의 유로파리그 결승 진출을 노린 로마는 1차전 대패를 끝내 극복하지 못했다.

 갈 길이 바쁜 쪽은 로마였지만, 2차전 첫 득점은 맨유에서 나왔다.

 1차전 멀티 골을 터뜨렸던 에딘손 카바니의 득점포가 전반 39분 먼저 가동됐다.

페널티 아크로 쇄도해 때린 강력한 오른발 슛이 그대로 골 그물을 흔들었다.

 로마는 후반 12분 에딘 제코의 헤딩 동점 골에 이어 3분 뒤 브라얀 크리스탄테의 역전 골이 연이어 터져 실낱같은 희망을 피워올렸다.

 하지만 후반 23분 카바니의 헤딩골 한 방이 로마의 꿈을 사실상 좌절시켰다.

 이날도 두 골을 폭발한 카바니는 로마와의 맞대결 14경기에서 13골을 터뜨려 '천적'의 면모를 보였다.

 후반 38분 맨유 알레스 텔리스의 자책골이 나와 로마가 2차전 스코어에선 3-2로 앞섰으나 결과에 영향을 미치진 않았다.

 이번 맨유와 로마의 준결승전에선 양 팀 합해 두 경기 합계 13골이 나와 유로파리그 준결승 역대 최다 골 신기록이 작성됐다. 종전 기록은 2011년 포르투와 비야레알의 대결에서 나온 11골이었다.

 홈에서 열린 1차전에서 아스널을 2-1로 따돌렸던 비야레알은 원정 2차전을 실점없이 0-0으로 마쳐 한 골의 우위를 지켜내 처음으로 유로파리그 결승에 올랐다.

 아스널은 2018-2019시즌 준우승 이후 2년 만의 결승 진출에 도전했으나 당시 결승행을 이끌었던 우나이 에메리 감독이 현재 맡은 비야레알에 덜미를 잡히고 말았다.

 세비야(스페인)에서 2013-2014시즌부터 3년 연속 우승을 지휘, 조반니 트라파토니 감독(1977·1991·1993년)과 유로파리그 최다 우승 감독 공동 1위인 에메리 감독은 올해 트로피를 추가하면 유일한 '4회 우승' 감독으로 이름을 올리게 된다.[연합뉴스]

스포츠 주요기사
'퇴출+2군행' 존재감 약해진 KBO리그 외인들 나흘 쉰 김광현 26일 피츠버그전 선발승 도전
대타 김하성 다저스 커쇼 상대 5호 솔로포 '마인츠 결별설' 지동원 K리그로 돌아올까?
제5회 광주시장배 실업스쿼시선수권 김천으로 … 'X레이 검사' 김하성 손가락 '이상 없음'
'스털링 결승골' 잉글랜드 유로 16강 안착 막 오르는 K리그 여름 이적시장 히트작 있을까
김하성 수비중 강습 타구 맞고 교체 '고메스 결승골' 아르헨티나 코파 A조 선두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전기차 탑승한 이준석 대표와 원희룡 …
  • 제주 다시 찾은 국민의힘 이준석 대표
  • 제주 스타트업 새브랜드 'Route330'
  • "타투를 許하라"
  • 어미를 기다리는 괭이갈매기 새끼
  • JDC "식품 기부 활성화 참여합니다"
  • 백신 제공 감사메시지 전하는 대만 호…
  • 초여름 제주 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