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서귀포시
서귀포 개별주택가격 4년새 56% 올랐다
정부 공시가격 현실화·타 지역 투자자 관심 높아
시 4월 공시… 오는 28일까지 이의신청기간 운영
백금탁 기자 haru@ihalla.com
입력 : 2021. 05.05. 12:37:00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서귀포시청 전경.

서귀포시청 전경.

서귀포지역의 개별주택 공시가격이 최근 4년새 56.3% 증가하며 가파른 상승세를 보이고 있다. 최근 정부의 공시가격 현실화 정책을 비롯해 최근 타지역 투자자들이 제주 부동산에 관심을 보이면서 향후 성장폭에 대한 귀추가 주목된다.

5일 서귀포시에 따르면 올해 지역 내 공시호수는 3만4789호이며 이에 따른 공시가격은 4조3216억원 상당이다. 이는 2017년 3만1398호·2조7649억원에 견줘 공시호수는 10.8%, 공시가격은 56.3% 각각 늘어난 수치다.

최근 5년간 서귀포지역의 개별주택가격변동률은 2017년 17.3%, 2018년 12.0%, 2019년 6.7%, 2020년 -1.4%, 2021년 5.2% 등이다. 지난해 마이너스 성장은 코로나19와 미분양 사태에 따른 것으로 풀이된다.

올해 1월 1일 기준, 서귀포시 소재 공시가격 5억원 이상의 주택은 707호로 전체 2%를 차지했다. 2억원 이상~5억원 미만은 4544호로 13.1%를 기록했다. 5000만원 이상~2억원 미만이 2만599호로 59.2%를 점유했다.

단독개별주택 최고가격은 안덕면 상천리에 위치한 핀크스 비오토피아 내 단독주택으로 32억3300만원으로 공시됐다. 최저가격의 단독주택은 대정읍 상모리의 위치한 주택으로 100만원이다.

시는 올해 1월 1일 기준 개별주택가격을 지난 4월 29일자로 결정·공시하고 오는 28일까지 열람 및 이의신청기간을 운영한다.

시 관계자는 주된 주택가격 상승 요인에 대해 "국가적 장기계획인 공시가격 현실화 추진에 따라 개별주택가격의 산정 기준이 되는 표준주택가격이 상승(5.75%)했고, 현재 시가보다 현저히 가격이 낮은 주택을 지가 및 인근 주택과의 균형을 맞추기 위한 가격 인상이 반영된 것"이라고 분석했다.

서귀포시 주요기사
서귀포보건소 저소득층 암환자 의료비 지원 향기 머금은 한라산 야생화 사진전시회
평생 일궈온 토지 아낌없이 내놓은 팔순 노인 서귀포시 "투명 페트병 수거 자원봉사 연계"
서귀포시 중증장애인 상해보험 가입 지원 서귀포시, 위기 1994가구 한시생계비 지원
서귀포시, 통합신청자 170가구 권리구제 '대정읍 디지털 노마드 스페이스 조성' 국비 받…
서귀포시 공식 SNS로 전통시장 온라인 홍보 강… 사려니숲 '유아숲놀이터' 성황리 운영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벵뒤굴 밧줄무늬 용암 자국
  • 한라산 깜짝 추위 때아닌 상고대 '꽁…
  • 프랑스 포도농가 "냉해 막아라"
  • 겹벚꽃 활짝 핀 제주
  • 코로나19 전세계 유일한 크루즈선
  • 제주 오설록농장 올해 첫 햇차 수확
  • 16차례 분화한 이탈리아 에트나 화산
  • 제주도의회에 나란히 출석한 국가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