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스포츠
'멀어진 챔스' 토트넘 케인 다시 이적설
토트넘 4위와 승점 6점차.. 2년 연속 진출 실패 가능성
맨시티 맨유 차지 행선지 거론.. PSG 접촉 보도도 나와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21. 04.12. 12:44:43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토트넘 손흥민과 케인. 연합뉴스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EPL) 토트넘의 상위권 도약이 또 한 번 좌절되면서 핵심 공격수 해리 케인(28)의 이적설에 다시 힘이 실리는 모양새다.

 영국 BBC는 12일(한국시간) "토트넘과 조제 모리뉴 감독이 케인의 기대와 야망을 충족시키고 있다고 말하기 어렵다"며 그의 이적을 예상했다.

 토트넘은 이날 영국 런던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맨유)와 2020-2021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31라운드 홈경기에서 1-3으로 역전패했다.

 손흥민이 전반 40분 선제골을 넣었지만, 지키지 못한 채 세 골을 내줬다.

 최근 정규리그 2경기 무승(1무 1패)에 그친 토트넘은 7위(승점 49)에 자리하며 상위권 추격 기회를 놓쳤다.

 다음 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UCL) 출전권을 얻을 수 있는 마지노선인 4위 웨스트햄(승점 55)과는 승점 차가 6으로 벌어졌다.

 EPL 시즌 종료까지 남은 7경기에서 순위를 끌어올리지 못하면 토트넘은 2019-2020시즌에 이어 2년 연속 UCL 진출에 실패한다.

 BBC는 "상식적으로 두 시즌 동안 UCL에 나서지 못한다는 사실이 전성기를 맞은 '월드클래스' 공격수, 특히 아직 우승컵을 들어 올린 적이 없는 공격수에게 매력적일 리 없다"고 평가했다.

 그러면서 "토트넘은 케인과 손흥민에게 크게 의존하고 있지만, 팀의 플레이 방식이 케인에게는 맞지 않는다"고 지적했다.

 케인과 토트넘의 계약은 2024년까지다.

 토트넘이 케인을 경쟁 팀에 팔지 않을 가능성도 제기되지만, 앞서 스카이스포츠와 디 애슬레틱 등 다수 매체 역시 케인이 UCL 진출 실패 시 팀을 떠날 것이라는 전망을 한 상태다.

 맨체스터 시티와 맨유 등이 차기 행선지로 거론되는 한편 토트넘의 전 사령탑인마우리시오 포체티노 파리 생제르맹(프랑스·PSG) 감독이 이끄는 그와 접촉했다는 보도도 나왔다.

 영국 더선은 프랑스 TF1을 인용해 "포체티노 감독이 케인에게 개인적으로 전화를 걸어 올여름 계획에 관해 이야기했다"고 전했다.

 2023년 6월이면 토트넘과 계약이 종료되는 손흥민도 아직 재계약을 확정 짓지 못한 가운데 다음 시즌 토트넘에서 '손·케 듀오'가 호흡을 맞출 수 있을지는 미지수다.[연합뉴스]

스포츠 주요기사
'기자회견 불참' 제주 남기일 감독, 제재금 300… 황희찬 독일무대 첫 우승컵 정조준
KBO 비공인 배트 사용 오재원에 벌금 500만원 류현진 애틀랜타전 7이닝 1실점 시즌 3승
김하성 더블헤더 1·2차전 6타수 2안타+도루 슈퍼리그 잔류 구단 UCL 출전 금지 징계받나
제주 이번에도 3골 허용 '역전패' 수모 '선발 출전' 김하성 1안타 1타점 수확
'KK' 김광현 한미통산 1500K 달성 '방어전' 강성훈 마쓰야마·람과 동반 라운드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벵뒤굴 밧줄무늬 용암 자국
  • 한라산 깜짝 추위 때아닌 상고대 '꽁…
  • 프랑스 포도농가 "냉해 막아라"
  • 겹벚꽃 활짝 핀 제주
  • 코로나19 전세계 유일한 크루즈선
  • 제주 오설록농장 올해 첫 햇차 수확
  • 16차례 분화한 이탈리아 에트나 화산
  • 제주도의회에 나란히 출석한 국가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