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경제
제주 내년까지 한경면 신창 공공마리나항 조성
고대로 기자 bigroad@ihalla.com
입력 : 2021. 01.25. 17:39:05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제주특별자치도는 신창 공공마리나항 조성을 위해 올해부터 2022년까지 2개년 사업을 추진한다고 25일 밝혔다.

 신창 공공마리나 사업은 제주시 한경면 신창항 내 유휴공간을 활용해 조성되는 것으로, 신창항을 제주 서부권역 해양관광 거점지역으로 육성하기 위해 지난해 5월 해양수산부 제2차 마리나항만 기본계획(2020∼2029)에 반영됐다.

 신창항은 최근 해양레저에 대한 수요가 급증하고 기상악화시 항내 정온도가 안정적으로 유지됨에 따라 요트 및 레저보트들의 계류가 증가하며 이용객 안전 등을 위한 정비가 필요한 실정이다.

 제주도는 신창 공공마리나 개발을 위해 올해부터 2022년까지 총사업비 20억원을 투자해 요트계류시설 15선석을 시설할 계획이다.

 8월까지 설계용역 및 관계기관 협의를 완료하면 올해 9월부터 본격 공사를 착공해 2021년 12월까지 사업이 완료된다.

 이날 신창항 부지를 점검한 고영권 정무부지사는 "제주 서부권역 해양관광 거점으로 신창 공공마리나 시설이 본격 운영되면, 김녕·도두·강정 등과 연계해 서부지역 해양관광 활성화가 기대된다"며 "지역관광, 특산물 판매 등으로 이어져 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이어 "공공마리나 개발을 통해 화순 등 지역에서 이루어지는 민간차원의 마리나개발 사업 투자도 촉진되어 제주가 동북아 요트 중간 기항지로 자리매김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경제 주요기사
제주 인구 늘었지만 원도심에선 유출 심각 산업인력공단, 일·학습 병행사업 참여기업 모…
"코로나에 지친 일상, 사려니숲서 치유하세요" 제주올레 100㎞ 완주 인증제 생겼다
코로나 확산에 제8회 국제전기차엑스포 9월로 … 관광객 증가세에 소비자심리지수 회복세
제주 관광객 회복세.. '개별-단체' 커지는 양극… 제주항공, '랜선여행 푸드박스' 출시
제주 고용지표 코로나19 충격서 벗어나나 농협별 마늘 수매가 결정 앞둬 제주농가 관심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벵뒤굴 밧줄무늬 용암 자국
  • 한라산 깜짝 추위 때아닌 상고대 '꽁…
  • 프랑스 포도농가 "냉해 막아라"
  • 겹벚꽃 활짝 핀 제주
  • 코로나19 전세계 유일한 크루즈선
  • 제주 오설록농장 올해 첫 햇차 수확
  • 16차례 분화한 이탈리아 에트나 화산
  • 제주도의회에 나란히 출석한 국가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