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사회
최근 10년간 제주서 2년에 한번 꼴 산불
지난해 구좌읍 산불 피해 규모 가장 커
이상민 기자 hasm@ihalla.com
입력 : 2021. 01.24. 17:49:37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최근 10년간 제주지역에서는 총 5건의 산불이 발생한 것으로 나타났다.

24일에 제주특별자치도에 따르면 지난 2011년부터 2020년까지 도내에서 5건의 산불이 발생해 3.88㏊가 불에 탔다.

피해 규모는 지난해 4월25일 제주시 구좌읍 김녕리 일대에서 일어난 산불이 가장 컸다. 이날 화재로 임야와 잡목 등 1.82㏊가 소실됐다. 화재 규모가 워낙 커 소방대원과 공무원 등 200여명이 진화 작업에 나섰으며 다목적소방헬기인 '한라매'도 투입됐다.

또 지난해에는 11월 9일 서귀포시 성산읍 난산리 유건에오름에서도 불이 나는 등 최근 10년 사이 처음으로 한해 두번의 산불이 발생했다.

최근 10년 사이 일어난 5건의 산불 중 화재를 일으킨 범인이 검거된 적은 한번 뿐이었다. 지난 2013년 제주시 월평동에서 산불이 나 1㏊가 소실됐을 당시 산림당국은 쓰레기를 소각하다 산불을 낸 범인 1명을 검거했다.

나머지는 입산자 실화, 담뱃불에 의한 실화로 산불 발생 원인만 추정될 뿐 누가 불을 냈는지는 밝혀지지 않았다.

한편 최근 10년간 전국적으로 4737건의 산불이 발생해 1만1194㏊가 소실됐다. 산불은 대기 건조한 2월부터 5월 사이 집중적으로 발생(전체의 67%차지)하는 경향을 보였으며 월별로는 3월이 129건으로 가장 많았다.

사회 주요기사
해경서 김진남 순경 심폐소생술로 생명 구해 드림타워 비상협의체 공사비 미지급 옥상 투쟁
"압도적 찬성 즉시 추진"vs "제2공항 철회" 갈등 … 버스 운행 중 화재 진압한 '시민영웅'
제주대병원에도 '주취자 응급의료센터' 개소 제주4·3특별법 전부 개정… 수형인 재심 어떻…
범죄피해자보호위원회 폭행피해자 경제적 지… 노형동서 SUV 전신주 추돌 운전자·동승자 중상
제주4·3특별법 개정 '도민보고대회' 인사권 쥔 '제주자치경찰위원회' 놓고 갈등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