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정치/행정
제주형 '사회서비스원' 설립 박차
제주도, 의회·학계·전문가 등 '민관협의체' 구성
올 하반기 설립 목표 따른 운영·발전방안 등 논의
오은지 기자 ejoh@ihalla.com
입력 : 2021. 01.17. 16:33:38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제주특별자치도가 문재인 정부의 국정과제인 '사회서비스원' 설립 추진에 따른 '제주형 사회서비스원' 설립·운영 및 발전방안 모색에 나선다.

 제주도는 최근 도의원과 학계, 민간기관·단체, 복지전문가 등 10명으로 꾸린 '제주도 사회서비스원 설립 추진 민관협의체'를 구성했다고 지난 15일 밝혔다.

 민관협의체는 이달 중 첫 회의를 열고 향후 운영일정 등을 논의할 예정이다. 협의체는 사회서비스원 설립 시까지 '제주형 사회서비스원' 운영을 위한 다양한 발전방안을 논의하는 '소통 창구'역할을 하게 된다.

 도는 도내 제공되는 사회서비스의 공공성 강화 및 복지서비스 질 향상을 위한 '제주특별자치도 사회서비스원' 설립 예정일을 하반기(7월)로 잡고 있다.

 앞서 지난해 9월 보건복지부로부터 올해 설립 가지정 통보를 받았고, 제주도의회에서는 출연동의안(출연액 21억6000만원)이 의결됐다.

 사회서비스원은 국공립 사회복지시설 수탁 운영과 종합재가센터 설치 및 운영, 사회서비스 전달체계 개선 및 민관협력 지원사업, 사회복지정책에 대한 조사·연구 및 개발사업 등을 추진하게 된다. 1본부(5팀) 20명으로 구성, 재단법인 형태로 운영될 예정이다.

정치/행정 주요기사
“4·3 등 제주지역 현안 관심 가져달라” [월드뉴스] 8인승 SUV에 25명 탑승… 차사고 참변
제주동물테마파크 무산… 송악 선언 후 첫 사… 제주에 남아도는 재생에너지 전력 육지로 보낸…
저소득층 장애인보조기기 연중 상시 접수 공무원發 잇단 확진자 결국 임시회 자동 폐회
음식물류폐기물감량기 보급사업 추가 신청 장애아 가족 양육지원 사업 신청 접수
다중이용시설 실내오염도 지도점검 나선다 민·관 복지정보 공유 기반 전국망 구축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