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경제
제주 올해 종부세 증가율 전국 최고
도내 종부세 고지 인원·세액 14.3%·91.4% 증가
주택분 고지세액 492억원… 전년比 244.1% 급증
김현석 기자 ik012@ihalla.com
입력 : 2020. 11.25. 15:54:09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종합] 제주지역 종합부동산세(이하 종부세) 증감률이 전국에서 가장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25일 국세청이 발표한 '2020년분 종부세 고지 현황'에 따르면 올해 전국 종부세 고지 인원은 74만4000명, 고지세액은 4조2687억원으로 각각 25.0%, 27.5% 증가했다.

 제주지역 종부세 고지 인원은 8000명으로 전년(7000명)보다 14.3% 증가했으나, 고지세액은 911억원으로 전년(476억원) 대비 91.4%로 두배 가까이 급증했다.

 시도별 종부세 고지세액 증가율은 제주가 전국에서 가장 높았으며, 세종(56.7%), 경남(38.5%), 대구(32.5%), 서울(30.9%), 충남(29.3%)대전(28.6%), 광주(27.9%) 등이 뒤를 이었다.

 주택분 종부세만 놓고 보면 제주지역 고지세액은 전년보다 3배 이상 폭등했다.

 올해 전국 주택분 종부세 고지 인원은 66만7000명, 고지세액은 1조8148억원으로 전년보다 각각 28.3%, 42.9% 증가했다.

 제주지역의 경우 고지 인원은 5000명으로 전년 수준을 보였지만, 고지세액은 492억원으로 전년(143억원) 대비 244.1%나 급증했다.

 시도별 주택분 종부세 고지세액 증가율은 제주가 압도적인 차이로 전국 1위를 기록했으며, 대전(100.0%), 세종(63.0%), 경남(62.1%), 강원(44.6%), 서울(43.0%), 대구(42.6%) 등이 뒤를 이었다. 반면 울산의 주택분 종부세 고지세액은 63억원으로 전년(91억원)보다 30.8% 감소했다.

 이같은 종부세 급증은 정부의 '공시가 현실화' 방침에 따라 매년 공시가를 큰 폭으로 올리기 때문으로 풀이된다. 특히 내년에는 개인·법인의 주택분 세율을 인상하는 등 정부의 부동산 규제 정책으로 인해 종부세가 더 큰 폭으로 오를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경제 주요기사
제주 부동산 가격공시 권한 이양 공염불 전락 한파·폭설 피해 감귤 시장 격리 추진
코로나 장기화에 기업도 가계도 대출로 버틴다 제주 내년까지 한경면 신창 공공마리나항 조성
한국은행, 설 명절 신권교환 입장인원 제한 제주지역 신혼부부 연 평균소득 4230만원 '전국 …
제주농협, 생명나눔 사랑의 헌혈 동참 제주 설맞이 농수산물 온라인직거래장터 참가
제주도 글로벌 IP 스타기업 모집 "우리의 4·3이 따뜻한 봄으로 기억될 때까지"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지금 한라산은 하얀 눈 세상
  • 폭설 내린 제주 사려니숲길
  • 폭설 내린 제주 중산간 감귤밭
  • "어산지 석방하라"
  • 2021년 한라산 백록담 '만설'
  • 제주 남방큰돌고래의 군무
  • 한라산 하얀 눈 세상
  • 겨울왕국으로 변모한 한라산 1100고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