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핫클릭
온라인개학 첫날 EBS 1시간30분 장애 '접속 불편'
중고생 3만8천여명에 스마트기기 지원…학원가에는 '3중 방역망' 시행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20. 04.09. 17:14:52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중3·고3부터 원격수업을 시작한 첫날인 9일 학습관리시스템(LMS)인 EBS 온라인클래스가 기술적 오류로 접속 장애를 일으킨 것으로 확인됐다.

 교육부에 따르면 EBS 온라인클래스 중학교용 사이트는 이날 오전 9시부터 10시 15분 사이에 접속 시스템에 일부 병목 현상이 일어났다.

 이 때문에 1시간 15분 동안 중학교 교사와 학생들이 EBS 온라인클래스에 접속을못 하거나 접속이 몇 분 동안 지연되는 문제를 겪었다.

 박백범 교육부 차관은 "시스템 내부 구성을 변경해 오전 10시 15분에 서비스를 정상화했다"며 "문제가 생긴 장치를 제거한 후 문제가 사라졌으며, 이런 상황은 이제 발생하지 않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날 교육 당국이 제공하는 LMS인 'e학습터'에는 최대 12만832명이 접속했다. EBS 온라인클래스에는 최대 26만7천280명이 접속했다.

 박 차관은 일선 교사들이 교육 당국이 제공하는 플랫폼을 못 믿어서 이용률이 떨어지는 것 아니냐는 질문에는 "선생님들이 두세 개 플랫폼을 동시 활용하면서 창의성을 발휘하도록 자율적 영역으로 두는 게 옳다고 본다"며 "당국이 너무 한쪽으로강제할 것은 아니다"라고 말했다.

 교육부는 원격수업을 들을 스마트기기가 없었던 중3·고3 학생들에게 기기 지원을 완료했다고 밝혔다.

 서울, 대구, 대전, 울산, 세종, 경기, 충북, 전북, 전남, 제주 등 10개 교육청은 스마트기기를 신청한 중3·고3 학생 1만5천712명에게 스마트기기를 대여했다.

 부산, 인천, 광주, 강원, 충남, 경북, 경남 등 7개 교육청은 스마트기기를 신청한 중·고등학교 1∼3학년 총 2만2천548명에 스마트기기 대여를 완료했다.

 교육부는 초·중·고등학생을 통틀어 스마트기기 대여를 신청한 학생은 7일 기준으로 총 26만7천여명이라고 밝혔다.

 교육 당국은 스마트기기 총 32만1천여대를 비축한 상태이므로 지원할 기기가 부족하지는 않다는 입장이다.

 교육부는 전날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중대본)가 학원을 유흥업소·종교시설처럼'운영 제한 업종'으로 지정함에 따라 전국의 모든 학원이 방역 지침을 어길 경우 폐쇄 조처 등 행정명령 대상이 된다고 밝혔다.

 박 차관은 "학원이 감염병 예방 사각지대가 되지 않도록 '3중 방역망'을 구축해학원 방역에 전력을 집중하겠다"고 강조했다.

 3중 방역망은 지자체의 운영 제한 명령, 교육부의 방역 점검, 중대본의 위험시설 점검 등 세 가지 조처를 가리킨다.

 박 차관은 "코로나19로 인해 유보됐던 불법 사교육 근절 관계부처 합동점검을 방역점검과 병행하겠다"며 "유아 대상 영어학원(영어유치원), 기숙학원, 대형학원 등 감염 고위험군이 집중 대상"이라고 예고했다.

 교육부와 17개 시·도 교육청은 원격수업 상황실 및 현장지원단을 구성해 학교 현장 상황과 LMS 등 교육 플랫폼 가동 상황을 모니터링하겠다고 덧붙였다.[연합뉴스]

핫클릭 주요기사
이용수 할머니 언급 '정신대' '위안부' 차이는 주민번호 뒷자리 지역표시번호 10월부터 폐지
전자담배·일반담배 둘 다 피우면 대사증후군 … 민주 오늘 국회의장 박병석-부의장 김상희 추…
미래통합당 '김종인 비대위' 또다시 불가론 부… '코로나19 피해 지원' 지자체 수의계약 요건 완…
재난지원금 신용-체크카드 6월 5일 신청 마감 "이태원 클럽 코로나19 미국·유럽 바이러스 가…
하태경 "국제망신 민경욱 출당시켜야" 올해 여름 작년보다 덥고 열대야 많다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