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경제
"주택담보 줄고 생계형 가계대출 늘었다"
한국은행 제주본부 5월 중 여·수신 동향 발표
도내 중소기업 전체 대출액 79% 2254억 빌려
백금탁 기자 haru@ihalla.com
입력 : 2019. 07.18. 18:26:18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지난해 10월 제주지역 가계대출이 15조원을 돌파한데 이어 올해도 꾸준히 늘며 연내 16조원에 육박할 것으로 보인다. 가계대출도 주택담보가 아닌 생계형 대출로 이어지고 있다. 또한 중소기업 대출도 올 상반기 지속적으로 늘며 제주경제가 요동치고 있다.

18일 한국은행 제주본부가 발표한 '2019년 5월중 제주지역 금융기관 여·수신 동향'에 따르면 5월 한달간 도내 금융기관이 2837억원을 대출했다.

5월말 도내 가계대출 잔액은 15조6223억원으로 한달간 570억원이 늘었다. 전월대비 0.4%, 지난해 동월대비 9.4%가 각각 늘었다. 정부의 대출규제에 따라 주택담보대출은 45억원이 줄었지만 서민들의 신용대출 등 생계유지를 위한 기타 가계대출은 지난 4월 460억원에서 5월 615억원으로 증가폭을 키웠다.

기업대출도 많았다. 5월 대출금 가운데 79.45%인 2254억원(예금은행 1574·비은행금융기관 680)이 도내 중소기업 필요자금으로 대출됐다. 2015년 이후 3년 여 만에 최대치를 보인 것으로 파악된다. 올해 누적 기업대출 규모는 6043억원으로 지난해 5223억원을 넘어섰다. 예금은행 대출 가운데 시설자금 용도는 482억원인 반면 운전자금은 1215억원에 이른다.

경제 주요기사
'부동산 침체' 제주 주택 인허가 30년 전으로 '… 제주 1월중 준공후 미분양 역대 최대 '빨간불'
코로나19로 소비자심리 2년4월만에 최악 도련영도갤럭시타운 3월 샘플하우스 오픈
제주농민회 "JDC 스마트팜 혁신밸리사업 중단" … 제주은행 2020학년도 1학기 등록금 수납 이벤트
제주은행, 코로나19 방지 영업점 방역 강화 정부 우체국·농협 마스크 판매 발표에 소비자 …
공정위 "제주 가맹점 수 1년새 7.8% 늘어" 지난해 제주에서 4509명 태어났다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한라포토

더보기  
  • 강예빈 "더운 나라가 좋아"
  • 슈퍼모델 김보라 필리핀 비키니
  • 김주희 "다음주 스위스로"
  • 조세휘 "태양이 눈부셔"
  • 모델 이채율 모노키니 화보 공개
  • 2020 경자년 기념메달 출시
  • 갈라쇼 펼치는 손연재
  • 중동 사해의 평화로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