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정치/행정
제주 스타상품, 중국 현지서 수출상담회 진행
중국 진성바이어 35곳 초청…온·오프라인 해외마케팅 강화
이소진 기자 sj@ihalla.com
입력 : 2019. 07.16. 18:24:44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제주특별자치도가 중국 현지에서 제주스타상품 마케팅 강화에 나섰다.

제주도는 16일부터 오는 18일까지 중국 광저우와 심천에서 중국 진성바이어 35개사 초청 현지 수출상담회를 개최하고 있다.

제주도는 화장품, 식음료 등의 제주스타상품 6개 기업이 참여한 이번 상담회를 통해 제주상품을 적극 홍보하며 수출 가능성을 타진하고 있다.

참여기업은 대한뷰티산업진흥원, 유앤아이제주, 헬리오스 등 화장품 분야 3개 기업과 신한에코(홍해삼겔), 제주자연식품(유자차), 제주팜이십일(프루낵 감귤초코) 등 식음료분야 3개 기업이다.

앞서 제주도는 지난달 22일 신화역사공원 내 제주관광공사 면세점에서 제주스타상품을 대상으로 중국 내 최대 라이브방송 플랫폼인 '화지 아오(花椒)'를 활용한 왕홍 생방송을 진행했다.

지난달 25~26일에는 왕홍을 초청해 경제통상진흥원 판매장에서 제주스타상품 판매전을 열기도 했다. 왕홍은 인터넷과 SNS를 통한 중국 크리에이터를 말한다. 중국내 많은 팔로워(콘텐츠 구독자)를 보유해 제품판매 증진에 영향력을 끼치고 있다.

제주도 관계자는 "경쟁력 있는 제주스타상품 육성을 통해 제주기업의 해외수출 성공사례로 이어질 수 있도록 후속 지원 및 마케팅 등을 집중 추진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정치/행정 주요기사
제주도 경관위원회, 우도 해중전망대 조성사업 '유… '제주화산섬, 어떻게 만들어졌을까'
"추사 김정희 예술세계 글로벌 콘텐츠화 협력" 4.3수형인 보상 판결...정부 '4.3 희생자 배.보상' 여…
제주도 행정시장 직선제 난관 봉착 제주 하수찌꺼기 도외 반출…땜질처방에 불신 자초
민주당제주도당 "4·3 완전해결에 더욱 노력할 것" 제주도의회 4·3특위 "4·3 생존수형인 형사보상 결정…
원희룡 지사 공약 '해녀의 전당' 건립사업 난항 제주 수도권 기업 투자·유치 속도 붙을까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