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주목e뉴스
유시민 모친상…내일 盧 전대통령 10주기 추도식 불참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19. 05.22. 09:34:45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노무현재단 유시민 이사장이 22일 모친상을 당해 23일 경남 김해 봉하마을에서 열리는 고(故) 노무현 전 대통령 10주기 추도식에 참석할 수 없게 됐다.

 노무현재단 관계자는 연합뉴스와의 통화에서 "유 이사장이 빈소를 지켜야 해서 추도식에 참석하기 어렵다"며 "추도식에서 예정했던 이사장 인사말 등은 다른 분이 하게 될 것"이라고 전했다.

 노무현재단은 유 이사장의 모친이 최근 위독해진 점을 고려, 유 이사장이 추도식에 불참할 가능성에 대해서도 대비해온 것으로 전해졌다.

 한편 유 이사장은 자신의 팬클럽인 '시민광장' 회원들에게 '어머니의 별세에 대하여'라는 글을 보내 "제 어머니가 여든 아홉해를 살고 세상을 떠나셨다"고 알렸다.

 그는 "어머니는 병상에 계셨던 지난 2년 반 동안 자신의 삶에 대한 만족감과 자부심을 여러차례 표현하셨다"며 "다시는 목소리를 듣고 손을 잡을 수 없게 된 것은 아쉽지만, 저는 어머니의 죽음이 애통하지 않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저를 위로하러 오실 필요는 없다. 슬프거나 아프지 않으니까요"라며 "마음 속으로 '서동필 어머니, 안녕히 가세요'라고 인사해주신다면 그것으로 충분하다"고 말했다.

 유 이사장은 "간단한 다과를 준비했으니 함께 나누면서 삶과 죽음에 대해 사유할 기회로 삼았으면 좋겠다"며 "우리는 우리들 각자의 삶을 의미있게 꾸려나가기로 하자"고 덧붙였다. [연합뉴스]

주목e뉴스 주요기사
'의료과실·성추행 논란' 제주의료원 왜 이러나 제주 사회복지시설장 근무기록 허위 작성 '의혹'
제주 도련1동 교차로 관광버스-승용차 충돌 11명 부… [부음] 문성환 제주관광공사 면세사업단장 장인상
금지약물 투약 제주 퇴역경주마 식용 유통 '논란' 제주 서예가 현병찬 제41회 외솔상 수상
제주지방 오늘 밤까지 비.. 최고 60㎜ '왜 시신에 설탕물을' 제주 명상수련원 미스터리
원희룡 지사 행정감사 중 사무관들과 술자리 '논란' '배보다 배꼽이 더 큰' 관광행복택시·순환버스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