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서귀포시
서귀포시 1호 '다함께 돌봄센터' 이용아동 모집
초등생 방과후 돌봄서비스 14~22일 신청접수
백금탁 기자 haru@ihalla.com
입력 : 2021. 06.10. 15:38:17

초등학생에게 방과 후 돌봄서비스를 제공하는 서귀포시 제1호 '다함께 돌봄센터'가 14~22일 시설 이용아동 20명을 모집한 후 7월 5일부터 본격 운영에 들어간다.

'공무원연금공단' 1층에 위치한 '피어나리' 다함께돌봄센터는 70.85㎡ 규모로 센터장과 돌봄교사가 상근하며, 학기 중에는 정오부터 오후 8시까지, 방학 중에는 오전 9시부터 오후 8시까지 돌봄서비스를 지원할 예정이다.

돌봄센터가 위치한 대륜동 지역은 학교돌봄 외 공적돌봄시설이 전무한 곳으로 시는 지난해부터 공무원연금공단과 무상임대협약을 체결, 리모델링공사와 기자재 등 예산 7000만원을 투입해 돌봄센터 설치에 나섰다.

다함께돌봄센터는 초등생 자녀가 있는 맞벌이 가정의 돌봄 공백 해소를 위해 마련된 새로운 개념의 아동돌봄 시설로서 급·간식 제공, 상시·일시 돌봄서비스, 놀이활동, 학습지도 등을 제공한다. 부모 소득 수준에 상관없이 이용할 수 있고 아동의 프로그램비, 급간식비는 유료로 운영된다.

시 관계자는 "서귀포시 1호, 피어나리 다함께돌봄센터는 공무원연금공단이 장소를 제공하고 서귀포시에서 설치 및 운영비를 지원하며, 사회복지법인 구도원(대표 김경애)이 운영을 위탁받은 민·관 협력의 모범 사례"라며 "센터가 지역의 돌봄안전망 역할을 할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이 기사는 한라일보 인터넷 홈페이지(http://www.ihalla.com)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문의 메일 : webmaster@ihalla.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