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정치/행정
제주시, 축산사업장 환경정비의 달 운영
이윤형 기자 yhlee@ihalla.com
입력 : 2021. 03.29. 15:22:11

제주시는 축산사업장 악취 발생이 증가하는 하절기를 대비하고, 깨끗한 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4월을 축산관련 사업장 환경정비 중점의 달로 지정 운영한다고 29일 밝혔다.

이번 환경정비의 달 운영은 양돈농가(186개소)·양계장(107개소) 등 가축사육장 1405개소와 가축분뇨 처리업체 18개소, 축산물 사업장 등 총 1706개 사업장을 대상으로 환경정비 및 방역활동이 전개된다.

축산사업장 내에서는 퇴적된 쓰레기 수거를 비롯 조경수 식재와 꽃길 조성 등 축사 주변 환경정비를 실시하고, 축산시설 내 거미줄 제거 및 노후 전기시설 교체 등을 통해 화재 요인을 제거할 예정이다.

또한 생산자단체를 중심으로 주요도로변 풀베기 등을 통해 지역주민과 공존하는 축산업을 육성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시는 이와함께 가축전염병 수평전파 차단을 위해 축사 내·외부에 집중적으로 소독을 실시하고, 축종별 및 사업장 점검표를 활용하여 이행상황을 확인할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지속적인 지도·점검을 통해 상시 쾌적한 축산사업장이 연중 유지될 수 있도록 행정력을 집행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이 기사는 한라일보 인터넷 홈페이지(http://www.ihalla.com)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문의 메일 : webmaster@ihalla.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