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서귀포시
서귀포시, 124억 투입 '문화도시' 조성 박차
백금탁 기자 haru@ihalla.com
입력 : 2021. 01.24. 15:31:05

서귀포시는 올해 124억원을 투입해 '지역의 가치를 높이는 문화도시 조성'을 목표로 시민의 문화향유 기회를 확대하고 열린 문화공간 조성 및 기반 확충에 중점을 두고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라고 24일 밝혔다.

시는 올해 문화도시 2년차 사업으로 30억원을 들여 마을의 문화공간을 확정하고 이를 중심으로 문화콘텐츠 발굴을 비롯해 지역주민과 예술가의 참여 확대를 통한 체감형 문화도시사업을 전개한다.

시는 또한 시민의 문화향유 기회 확대를 위해 서귀포 예술길 재생사업을 본격 추진한다. 작가의 산책길, 솔동산 문화의 거리, 유토피아 갤러리 활성화로 지역의 차별화된 대표 문화 예술길로 새롭게 출발할 계획이다.

열린 문화공간 조성 및 기반 확충을 위해 시는 서귀포 시민문화·체육복합센터 건립에 따른 실시설계용역에 나선다. 사업비 305억원이 투입되면 2023년 완공을 목표로 하고 있다.

시는 아울러 제2회 지역예술인 초대 공립미술관 공동기획전과 서귀포를 대표하는 이중섭·변시지·현중화 작가 조명특별전을 마련, 미술관 도시구축을 위한 특화사업을 추진할 예정이다.

이밖에 시는 올해 본격 가동되는 악기대여관은 경제적 사정으로 인해 문화향유 기회가 적은 소외 계층을 대상으로 무료 악기 대여 서비스를 운영할 방침이다.

이 기사는 한라일보 인터넷 홈페이지(http://www.ihalla.com)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문의 메일 : webmaster@ihalla.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