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문화 자녀의 건강한 정체성 형성
2023-06-12 12:07
김지혜 (제주대학교 4학년) (Homepage : )

원본 이미지 보기
법무부에 따르면 2023년 4월 말 기준으로 현재 국내 체류 외국인이 전체 인구의 4%(230만 명)를 넘었다.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기준 다문화·다인종 국가(이주 배경인구가 총인구의 5% 이상) 진입에 임박한 것이다. 이런 변화는 학교 현장에서 가장 쉽게 경험할 수 있다.
교육부에 따르면 2021년 초·중·고교에 재학 중인 다문화 학생은 16만 명으로 전체 학생의 3%에 달한다. 2011년 3만8000여 명(전체 학생의 0.55%)보다 4.2배나 증가했으며, 통계청 자료에 따르면 전체 출생아 중 다문화 출생아가 차지하는 비중은 5.9%에 달한다. 이에 따라 다문화 학생 비율은 최소 6% 수준까지 확대될 것으로 보인다.
이러한 상황 속에서 다문화 자녀가 우리 사회에 적응하는 과정에서 겪는 여러 혼란과 어려움에 대해 우리 사회는 관심을 가질 필요가 있다고 본다. 다문화가정의 자녀일 경우 혼혈로 인하여 외적인 차이, 부모가 서로 다른 언어를 사용하는 언어 차이. 문화적, 인종적 배경의 차이 등으로 인해 혼란을 겪으며 이는 자신의 정체성에 대한 혼란과 우울 불안으로 확장될 수 있다.

그렇다면 이들이 건강한 정체성을 가지도록 도우려는 방법에는 무엇이 있을까?
다문화 자녀의 올바른 정체성 확립을 위해서 자녀들이 이중문화를 이해하고 즐기며 어릴 때부터 자신과 다른 문화를 체험하도록, 그리고 한국과 어머니가 태어난 나라에 모두 쉽게 접할 수 있도록 다문화 교육프로그램과 국가 간 가족연대를 위한 가족지원정책이 필요하다고 본다. 이에 대해 문화체험 프로그램과 같이 관련 프로그램개발 및 지원이 확대되었으면 한다. 그뿐만 아니라 부모의 노력 또한 필요하다고 보는데, 부모가 자녀의 어린 시절부터 외가 쪽과 친가 쪽과의 교류를 통해 가족 간 소통이 원활하게 이루어진다면 자연스럽게 문화와 언어를 배우면서 자녀들이 부모 양쪽 나라를 긍정적으로 거부감없이 이해하는 데 도움이 될 것으로 생각된다.

또한, 다문화가정에 대한 이해와 더불어 의식개선을 위한 교육이 필요하다고 본다.
다문화 자녀의 경우 주변 친구들로부터 차별적인 표현이나 행동, 놀림은 충격과 자신의 정체성에 대한 부정적인 영향을 끼칠 수 있어, 이러한 편견과 차별의식이 개선되지 않으면 다문화가정 자녀들은 위축이 돼 상처를 받고 사회 적응에도 어려움을 겪을 수 있기 때문이다. 이는 아직 다문화에 대해 잘 모르거나 차별에 대한 정립이 안 되어 있거나 부족한 것일 수 있기에 교육을 통해 방향성을 잘 정해주어 다문화에 대한 이해와 더불어 지속적인 의식개선이 이루어져야 한다. 이와 함께 다문화 자녀에게도 차별이나 따돌림을 예방할 수 있도록 대인관계기술, 대처능력의 역량을 키울 수 있도록 학교 교육에서 실질적인 역량 강화 프로그램개발과 지원정책이 필요할 것으로 생각된다.

No 제목 이름 날짜
3522 YWCA제주특별자치도협의회 RE100 워크샵 개최  ×1 서귀포YWCA 09-19
3521 "가을의 숨겨진 위험, 심정지로부터 안전하게! 심폐소생술이 필요한 이유"  ×1 구좌119센터 소방사 고은주 09-19
3520 ‘이번 한 번은 괜찮겠지’ 하는 생각이 우리 삶의 터전을 망가트린다  ×1 고도은 09-18
3519 검진과 예방으로 “암”은 멀리 행복은 가까이!   ×1 서부보건소 강은석 09-18
3518 국민의힘 제주도당위원장의 헛발질(수정) 비밀글 김동일 09-13
3517 서귀포 건강&힐링 박람회에 놀려오세요!  ×1 김성봉 09-11
3516 한림공고 동문청년회 여성부, 애서원에 사랑의 김치 나눔행사  ×1 애서원 09-08
3515 올해추석소원은 화재없는 평화로운 연휴보내기   ×1 ×1 남원119센터(소방사 오수홍) 09-05
3514 ᄀᆞ찌글라 제주신화전설탐방로 투어  ×2 비밀글 박소영 09-05
3513 제주청년보장제, 빠짐없는 전달체계를 통한 정책 빈공간 해소  ×1 김신관 09-01
3512 '오늘도 떴다' 하늘 위 일꾼, 방제드론  ×1 고기봉 08-30
3511 [추석 전 불청객, 벌쏘임 사고]  ×1 여수소방서 봉산119안전센터 소방교 08-27
3510 기고 1) 제주 재생에너지 출력제어 해결은 그린수소로부터  ×1 제주에너지공사 신성장사업부 인턴 강연 08-27
3509 제주시여자단기청소년쉼터, 23일과 24일 업무협약식 체결  ×2 [3] 제주시여자단기청소년쉼터 08-25
3508 기고문  ×1 ×1 비밀글 이휘재 08-24
3507 제주청년보장제, 청년 생애주기별 종합 처방  ×1 [3] 김신관 08-23
3506 (주)제이피엠 자원봉사동호회 알오름(사라봉 별도봉 ) 일대 환경정화봉사 …  ×1 [1] (주)제이피엠 08-21
3505 인생을 바꾸는 말의 힘  ×1 [1] 윤매순 08-20
3504 기고)8월 주민세 성실납세에 적극 동참을   ×1 [1] 고종필 08-19
3503 [기고] 모두 함께 참여해주세요 '소방차 출동로 확보'  ×1 ×1 [1] 구좌119센터 소방사 장호인 08-17
3502 당신의 소중한 제안이 정책이 됩니다.  ×1 비밀글 고기봉 08-13
3501 안덕119센터에서의 실습을 마치며.  ×1 [1] 김의정 08-10
3500 농촌사랑은‘못난이 농산물’소비에서부터  ×1 비밀글 조정훈 08-04
3499 기고문 소방차에 양보하세요.  ×1 ×1 [4] 한림119센터 소방장 이정훈 08-03
3498 "눈에 보이지 않는 불편, 시각장애인 점자 표기 문제의 실태에 대한 고찰"  ×1 [3] 한영실 08-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