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상으로의 복귀(중심이 바로 선 사회로 복귀)
2022-09-29 14:47
고경희 (Homepage : http://)
기고(노인장수복지과-고경희).hwp ( size : 140.00 KB / download : 2 )
일상으로의 복귀(중심이 바로 선 사회로 복귀)


제주도청 노인장수복지과 고경희


벌서 3년 전 일이다. 대구시 종교시설에서 코로나19라는 바이러스 환자가 처음 발생하고 집단감염과 사망자가 생기며 우리를 공포 속으로 빠져 들게 했던 일이 벌써 3년이 지났다.
우린 한때 ‘마스크’를 쓰는 것이 생명줄을 지키는 것 인양 우리 모두 마스크를 구입하려고 발버둥을 치기도 했다. ‘거리두기’라는 단어가 사회를 지배했고, 우리는 ‘거리두기’ 속에서 서로 점점 멀어져 갔다

3년이 지난 지금, 수 많은 시행 착오를 거쳐 우리는 어느 정도 면역력이 생기고 일상으로 돌아올 수 있게 됐다. 얼마나 갈망했던 일상이었던가..... 간절하게 원했던 일상이었기에 ‘거리두기’가 어느 정도 완화되자 모두들 신이 나서 아우성들인 거 같다. 그동안 야외 행사가 중단되었기에, 올해, 3년만에 치러지는 노인의 날 행사는 어르신들의 기대가 더욱 큰 것 같다.
3년 만에 치르는 노인의 날 행사에 어르신들이 기뻐하고 들떠 있는 걸 온 몸으로 느낄 수 있을 정도다. 어르신들이 어릴 적 운동회를 기다리는 마음으로 행사를 기다리고 있는 거 같다.

‘노인(老人)’이란 나이가 많은 사람을 일컫지만 성경에는 오래 산 늙은이를 가리킬 뿐 아니라 장로나 지도자 등을 뜻하기도 한다. 성경에서는, 노인이 되는 것을 일종의 복으로 간주했고, 자식으로서 부모에게 순종한 상급으로 노인의 반열에 설 수 있음을 가르치고 있으며, 노인에 대해 존경할 것을 명하고 있다

또한, 노인을 존대했던 한문 문화권에서도 노인에 대한 호칭은 긍정적이었다. 공자는 50세를 하늘의 뜻을 아는 나이라 하여 '지명'(知命), 60세를 모든 것을 순리대로 이해하게 된다 하여 '이순'(耳順), 70세를 욕심에 기울지 않고 어떤 언행도 궤도를 벗어나지 않는다 하여 '종심'(從心)이라 했다.

요즘의 노인들은 베이비붐 세대가 노인으로 진입하면서 젊고 활동적인 노인층이 생겼다. 활동적인 시니어들은 은퇴 이후에도 소비생활과 여가생활을 즐기며 사회활동에도 적극적으로 참여한다. 그리고 활동적인 시니어들의 생활방식은 자신의 가치관을 소중히 여기고, 흥미 있는 일에 적극 참여하는 것이다.

현대 노인상인 ‘활동적인 시니어’들이 인정 받으려면 젊은 사람들을 이해하고 자신들의 권리를 주장하기 전에 사회 어른으로서의 역할을 충실히 해야 하며, 젊은이들은 삶의 선배로서의 그들이 갖고 있는 삶의 지혜를 인정하는 자세가 필요하다. 이는 서로의 차이를 이해하고 서로를 존중할 때에만 가능한 일이다.

누군가가 말하기를 ‘얼’은 정신에서 중심이 되는 부분이고, ‘굴’은 구멍, 통로를 의미한다고 했다. 그래서 ‘얼굴’은 얼이 들어오고 나가는 굴이다. ‘어린이’는 얼이 이른 사람, ‘어른’은 얼이 큰 사람, ‘어르신’은 얼이 커서 신이 되는 사람을 의미한다고 한다.

우리가 살아가면서 얼이 큰 사람인 ‘어른’을 공경하고, 어른들은 어른으로서의 역할을 충실히 한다면 서로 자기 말만 맞다고 소리치며 싸우는 세상이 아닌, 서로 이해하는 평화로운 세상이 되지 않을까 생각해 본다. 오늘도 일상으로 돌아가고 있음을 감사하며, 신해철님의 일상으로의 초대를 흥얼거려본다. 너와 같이 함께라면 모든게 새로울거야. 매일 똑같은 일상이지만 너와 같이 함께라면 모든게 달라질거야.....




No 제목 이름 날짜
3304 제주원광재가노인복지센터 어르신 활동작품 전시회 “원광愛 작은 행복이…  ×2 제주원광재가노인복지센터 12-23
3303 한국전기공사협회 제주특별자치도회 천사의집에 성금기탁  ×1 천사의집 12-19
3302 디지털시대에 적응하는 우리 멋져요  ×1 강건혁 12-18
3301 심폐소생술! 의무교육으로  ×1 비밀글 성산 12-17
3300 겨울철 도로 위, 이것 조심하자! 도로 위의 암살자 '블랙아이스' 피할 수 …  ×1 제주대학교학생 김동건 12-17
3299 배달료, 수수료 걱정없이 맛있게!  ×1 [2] 제주대학교 행정학과 강예린 12-17
3298 모두를 위한 키오스크, 가능할까? 키오스크 노인 접근성 개선돼야… 정지우 12-16
3297 [기고]다시 뛰는 장년층, 희망의 디딤돌  ×1 ×1 [2] 백은숙 12-14
3296 제주영락종합사회복지관, 제주신협과 함께하는 "따뜻한 김장나눔"   ×1 제주영락종합사회복지관 12-13
3295 오·폐수의 무단 방류로 인한 바다 생태계 파괴를 막기 위한 우리의 자세  ×1 ×1 제주대학교 행정학과 강지훈 12-12
3294 [기고] 119안심콜 서비스 선택이 아닌 필수  ×1 ×1 [1] 강기수(남원119센터 소방사) 12-12
3293 남원119센터, 겨울철 소방안전대책 화재예방 홍보 실시  ×1 남원119센터 예방담당 오성룡 12-11
3292 나부터 시작하는 에너지 다이어트  ×1 [1] 한전 제주본부 요금관리부 요금팀장 윤 12-09
3291 새들의 합창이 그리운  ×1 오조 12-08
3290 제주영락종합사회복지관, 제주신용협동조합과 “온(溫)세상 나눔 캠페인”…  ×1 제주영락종합사회복지관 12-08
3289 한라산지킴이 클린활동 봉사 [1] 박세권 12-08
3288 전동킥보드 안전하게 타세요  ×1 강원석 12-06
3287 기고문  ×1 김현진 12-06
3286 제주의 바다, 반드시 지켜내야  ×1 ×1 제주대학교 행정학과 김현진 12-05
3285 하논분화구 보존복원  ×1 하논분화구 12-02
3284 세상을 바꾸는 움직임, 그린 컨슈머  ×1 제주대학교 행정학과 길수민 12-01
3283 겨울철 담배꽁초로 인한 화재예방 대책 마련 시급  ×1 제주대학교 행정학과 서행환 11-30
3282 기고  ×1 비밀글 고기봉 11-29
3281 기후변화에 대응할 때  ×1 곽현우 11-28
3280 서귀포시노인복지관 2022년 노인인식개선캠페인 진행   ×2 비밀글 허민지 11-2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