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도 119센터 실습을 마치며
2022-01-27 09:32

원본 이미지 크기입니다.
2학년 2학기가 끝나 한숨 돌릴 새도 없이 병원 실습 한 달을 마친 나에게, 고대하던 소방실습이 코 앞으로 다가와 있었다.
내가 잘 할 수 있을까? 혹여나 짐이 되진 않겠지? 시키는대로만 잘 하자고 혼자 되새기며 사무실에 발을 들였던 기억이 난다.
실습 2일차, 나의 첫 번째 출동이다. “삼도구급대, 삼도구급대, 구급출동!”
상황실에서 요란한 사이렌 소리를 내며 출동지령이 떨어졌다. 터질 것 같은 심장을 부여잡고 ‘폐만 끼치지 말자’는 생각으로 구급차에 동승했다.
목욕탕 탕 안에 기절해있던 남환이었는데, 남탕이라 못 들어갔다. 이 상황마저도 답답해했던 나는, 병원으로 이송하며 그저 눈으로 반장님께서 처치하시는 걸 보고만 있었다.
그런데 그 순간 환자분께서 몸이 안 좋으셨는지 구토를 뿜으셨다.
처음 보는 광경이라 할 수 있는 것이 비닐봉투로 토를 받아내는 것밖에 없었다.
부랴부랴 장갑을 착용한 후 고개를 옆으로 하여 마스크를 벗겨내 토를 받아냈다.
병원에 인계해준 후, 주들것과 구급차를 청소하며 나는 연신 생각했다.
‘괜찮으셔야 하는데...’ 그 당시 전자시계로 측정한 나의 심박수 146.
박학다식하다고 자부하던 나이지만, 현장에서는 우유부단했던 나에게 앞으로 잘하자고 스스로를 다독이던 하루였다.
며칠 뒤, 그 환자분께서 센터로 직접 오셔서 새 생명을 살게 되었다고, 나와 반장님의 이름을 부르며 큰 절을 하려고 하셨다. 우리는 손사리치며 건강하게 사는게 우리가 원하는 보답이라고 연달아 말씀드렸다.
양은서 대원님,,, 마음이 뭉클해진다. 사람을 살리는게 이토록 뿌듯한 일이구나 하며 말이다.
센터 밖을 걸어나서며 직접 운전하며 떠나시는 그 분의 이름을 앞으로도 잊지 못 할 것 같다.
실습을 하면서 배운 것도 느낀것도 글로 적기엔 턱없이 많지만, 센터장님께서 첫 날부터 꾸준히 해주신 말씀이 인상깊다. 교과서적인 이론을 많이 알아도 현장에서 직접 보고 듣고 체험해봐야 기억에 남고 실력이 는다는 말씀이다. 이것이야말로 백문이 불여일견 아닌가.
비가오나 눈이오나 불철주야 묵묵히 국민들의 재산과 생명을 위해 고생하시는 구급,구조,소방대원 분들의 노고에 감사드리며, 좀 더 가까이에서 그 노고를 들여다 볼 수 있었던 것 같아 뜻 깊고 영광인 소방실습이다.
머지 않은 날, 나도 소방옷을 입고 달리는 구급차에서 환자의 소중한 생명을 살리는 반장님들같은 히어로가 되어있길, 반장님들께 인정받는 동료 구급대원으로 서 있길 간절히 꿈꿔본다.
마지막으로, 2주동안 많은 걸 보고 듣고 얻은 나에겐 지나가지 않았으면 하는 짧은 시간이었지만, 격려와 애정으로 보살펴주신 삼도 119센터의 센터장님, 3명의 팀장님, 19명의 주임님과 반장님들, 그리고 항상 맛있는 식사를 차려주시는 이모님께 감사의 마음을 전하고 싶다.
진심으로 감사하고 고마웠습니다.
지금 이 순간에도 출동하고 계실 전국의 모든 소방관분들, 그리고 지금 이 순간을 있게 해주신 하늘에 계신 모든 소방관분들게 진심으로 감사드리며 이 글을 마친다.

No 제목 이름 날짜
3156 제주 바다의 골칫거리 ‘구멍갈파래’, 알고보니 영양 가득!  ×1 비밀글 고하경(제주대학교 행정학과 3학년) 05-27
3155 서귀포YWCA 달리는 건강 쿠킹버스 장애친화마을축제 연계 식생활교육  ×1 서귀포YWCA 05-27
3154 구좌읍이주여성센터, 하도초에서 다문화인식개선 3차 진행  ×2 구좌읍이주여성가족지원센터 05-25
3153 농업작업 재해예방이 우선이다  ×1 전명환 05-24
3152 서부종합사회복지관-치매인지개발원 제주교육원 제주시 한림읍, 애월읍 뇌…  ×1 서부종합사회복지관 05-19
3151 쉽고 빠른 영어 학습법~, 질병 쉽게 치료하는 법~ 유익해 05-17
3150 2022 서귀포시 행복드림아카데미 개강식 진행  ×1 서귀포YWCA 05-17
3149 블랙야크와 함께하는 효박스 어버이날 전달식  ×2 이경자 05-17
3148 향운꽃집 어버이날 카네이션 전달 “부처님의 지혜와 자비심을 실천”  ×1 제주노인복지센터 05-16
3147 삼성꿈장학재단 지원   ×1 김루대아 05-16
3146 사회복지법인 불교자비원 제주노인복지센터, 블랙야크와 함께하는 「야…  ×1 제주노인복지센터 05-16
3145 비상구 신고포상제를 아시나요?  ×1 ×1 노형119센터 소방교 이정훈 05-16
3144 2022 서귀포YWCA 달리는건강쿠킹버스 가족축제 연계 식생활교육 진행  ×1 서귀포YWCA 05-14
3143 평생의 소원을 이루게 하는 "문해교육"  ×1 김승남 05-13
3142 지속 이용 가능한 용천수 관리 체계 구축 해야  ×1 고기봉 05-13
3141 '시간제 보육' 서비스 제도를 아시나요?  ×1 오정애 05-12
3140 제주본부 사회봉사단, 농번기 일손돕기 봉사활동 시행  ×1 한국전력 제주본부 05-12
3139 효도가족 100쌍 찾기 사업 안내  ×1 도 노인장수복지과 유은숙 05-10
3138 은빛마을노인복지센터 노인맞춤돌봄서비스, 블랙야크와 함께하는 ‘야크 …  ×1 은빛마을노인복지센터 05-06
3137 농업·농촌 사랑은 고향사랑기부제로  ×1 비밀글 임용찬(농협중앙교육원 교수) 05-06
3136 자기만의 속도로 자라는 아동을 위한 '나답게크는아이지원사업' 실시  ×1 지역아동센터제주지원단 05-02
3135 공사장 화재예방 3가지만 실천하자  ×1 ×1 고길훈(서부소방서 안덕119센터) 05-02
3134 봉개동, 번영로 풀베기작업실시  ×1 봉개동 05-02
3133 제16회 설문대할망페스티벌 개최햄수다 하영옵서예  ×1 문병혁 05-02
3132 5월 10일은 바다에 미래를 심는 "바다식목일" 바다에 생명을  ×1 이해창 05-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