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980년에 멈춰있는 성소수자들의 삶
2021-11-15 18:06

원본 이미지 크기입니다.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인 ‘포즈’는 1980년대 성소수자들의 삶을 다룬 드라마이다. ‘포즈’의 첫 에피소드에서는 자신의 아들이 동성애자인 것을 안 어머니가 자신의 아들을 집에서 내쫓으며 이런 말을 한다. “성경에서 동성애를 규탄하는 거 알잖아, 하나님이 너에게 벌을 내리실거야.” 하지만, 이 말을 들은 그녀의 아들은 이렇게 말한다. “전 죄지은 거 없는데요.” 1980-90년대에는 많은 성소수자들이 종교적-윤리적인 이유로 심하게 차별을 당했었다. 특히 동성애는 성경에서 죄악으로 여겨지는 사항이었기 때문에, 동성애자가 일상적인 삶을 영위하는 것이 쉽지 않은 일이었다.
그런데, 2021년이 된 지금은 과연 ‘성소수자들의 권리를 존중하는 사회’라고 말할 수 있을까? 국가인권위원회가 2020년 발표한 <트렌스젠더 혐오차별 실태조사>를 살펴보면 응답자 591명 중에서 65.3%가 지난 12개월동안 성소수자라는 이유로 차별을 경험한 적이 있으며, SNS를 포함한 인터넷 등을 통해 성소수자 혐오표현을 접한 적이 있다고 응답했다. 우리는 이 조사 결과를 통해 성소수자들은 2021년에도 1980년대와 같은 대우를 받고 있다는 것을 알 수 있다.
그렇다면 성소수자들 또한 우리 사회의 구성원임을 인정하고 함께 살아가기 위해선 어떠한 방법이 필요할까? 우선 그들을 사회의 일원으로 인정하고 배려해야 한다. 그리고 그들을 성소수자라고 무분별하게 비난하는 것 대신 그들을 그저 한 인격체로서 바라보며 존중해야 한다. 우린 이제 그만 색안경을 벗고, 그들과 함께 살아가는 세상에서 모두가 행복할 수 있는 세상을 만들기 위해 어떤 노력이 필요할지 함께 고민할 때이다.

No 제목 이름 날짜
3057 나눔과꿈 알약프로젝트 사업보고회 진행  ×1 비밀글 서부종합사회복지관 12-21
3056 영어잘하기~, 내건강지키기~ 유익한 12-20
3055 한 학기 환경정책학 강의를 마무리하며..  ×1 고기봉 12-18
3054 서귀포YWCA ‘서귀포시MZ세대를 위한 청년토크콘서트’ 개최  ×1 서귀포YWCA 12-17
3053 서귀포YWCA ‘서귀포시MZ세대를 위한 청년토크콘서트’ 참가자모집  ×1 서귀포YWCA 12-15
3052 신호등 없는 횡단보도, 어린이들의 안전은?  ×1 신성여자중학교 이다현 12-15
3051 서귀포시장애인종합복지관, 행복설계사례관리사업 성과보고 및 사례발표…  ×1 ×1 최예진 12-13
3050 국민건강보험공단제주지사 (사)신장장애인협회제주협회에 성금 전달  ×1 사)한국신장장애인협회제주협회 12-13
3049 우리들의 추억의 장소 탐라문화광장, 앞으로의 모습은?  ×1 양지혜 12-10
3048 소통과 공감으로 하나되는  ×1 제주대 12-10
3047 안전이 보장되는 특수교육의 필요성  ×1 강권식 12-09
3046 [기고] 뇌졸중 치료는 시간이 금이다  ×1 ×1 노형119센터 소방사 김주원 12-08
3045 지역 상생협력 및 발전을 위한 「제주지역 산학 취업매칭 간담회」실시  ×1 한국방송통신전파진흥원 제주본부 12-07
3044 헌법 제35조 제1항 환경권을 아십니까?  ×1 ×1 제주특별자치도 자원순환관리팀장 정근식 12-07
3043 신장장애인협회제주협회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생활지원’ 실시  ×1 사)한국신장장애인협회제주협회 12-06
3042 환경보전기여금, 더 이상 미적 대서는 안 된다.  ×1 김소언 12-06
3041 벌써 12월, 한 해를 돌아보니  ×1 서귀포시 12-06
3040 전파분야 인재육성을 위한 전파측정 기술교육 특강  ×1 한국방송통신전파진흥원 제주본부 12-04
3039 야간학교 “동려”와 함께하는 전자파 예방교육 실시  ×1 한국방송통신전파진흥원 제주본부 12-04
3038 담장  ×1 ×1 강현윤 12-04
3037 [기고]‘골든타임’을 단축시키는 ‘U-119 안심콜 서비스’ 가입하셨나요?  ×1 ×1 남원119센터 소방사 김정호 12-02
3036 제주60+교육센터(용담), 인형극단 양성과정 교육실시  ×1 사단법인느영나영복지공동체 11-30
3035 그린뉴딜 정책과 노인일자리가 갈 방향  ×1 강동현 11-29
3034 뇌졸중 치료는 시간이 금이다  ×1 ×1 노형119센터 소방사 김주원 11-28
3033 백세인생의 고백  ×1 김병언 11-2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