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 “마음(心) 겨울 채비” 할까요!”
2021-11-15 09:53
한전 제주본부 한은진 차장 (Homepage : http://)

원본 이미지 크기입니다.
“우리, “마음(心) 겨울 채비” 할까요!”
- 1인 가구 안부살핌 서비스를 통한 소중한 이웃들과 함께 -

- 한전 제주본부 한은진 차장 -

겨울의 문턱에 이르면 모든 생명체들은 ‘겨울 채비’를 한다. 나무는 이파리를 떨구며 이듬해 봄을 기약한다. 동물들은 풍성한 털로 제 몸을 부풀리기에 바쁘다. 그럼 사람은 어떠 한가? 가장 흔한 방법은 두툼한 겨울옷으로 갈아입고 추위 로부터 체온을 보호하는 것이다. 몸(身)의 겨울 채비가 이와 같다면 마음(心)의 겨울 채비는 어떠할까!

갑자기 기온이 뚝 떨어진 어느 날이었다.
“슬슬 추워지는데, 1인 가구 안부살핌 서비스 고객님들 만나러 같이 갈까요?”
A가 출근을 하자마자 나에게 말했다.
“1인가구 안부살핌 서비스요?”
난 좀 더 설명해줬으면 하는 눈빛으로 A를 쳐다봤다.
“건강과 돌봄이 취약한 1인 가구 안부를 살펴드리는 서비스 있잖아요, 전기사용 명의변경도 할 겸 직접 만나보는 게 어떨까 해서요.”
A는 다섯 줄의 명단을 내밀며 아래와 같이 설명을 덧붙였다.

한전은 ‘1인 가구 안부살핌 서비스’를 시행하고 있다. 전력·통신 빅데이터를 활용하여 1인·고령화 가구의 응급상황을 조기에 인지 할 수 있도록 하는 위기 가구 사회안전망 서비스라 할 수 있다.
즉, 전력과 통신 사용패턴 이상 감지자에게 전화 또는 방문, 병원이송 조치를 취하게 된다. 데이터 수집부터 서비스 운영까지는 한전과 SKT에서, 지자체에서는 취약계층 선정 및 현장확인에 포커스를 맞춘다. 2020년부터 서귀포시에서 시작하여 2021년에는 제주시까지 범위를 확대하였다.

“서비스 제공을 위해선 계량기 원격화가 필수인데, 우리 제주는 90% 정도 완료됐어요. 전국 1위 수준이죠. 제주의 1인가구 안부살핌 서비스가 적시에 이뤄질 수 있는 이유기도 하구요.”
A가 기분좋게 어깨를 으쓱거렸다.
다섯 분의 고객님을 만나고 돌아오는 길,
“우리 겨울 채비 잘한 거 같은데요!”
내가 차 안에서 A에게 말을 건네자, A가 “그렇죠!” 하며 화답을 했다.
고맙다는 말을 선뜻 건네는 분들, 우리를 반갑게 맞이해 주시는 분들, 한전의 서비스를 칭찬해 주시는 고객님들을 만나 뵈니 기분이 무척 좋아졌다. 과장된 표현일지는 모르겠으나, 마음이 새봄처럼 부풀어 올랐다고 할까.
날씨가 점점 싸늘해지고 있다. 경제적으로 심적으로 힘겨운 분들도 점점 늘어나고 있다. 이런 때에 조금 시간을 내서 소중한 이웃들을 돌아보는 건 어떨까. 마음의 온도가 어느새 한 뼘 올라간 자신을 느낄 수 있을 것이다.
겨울의 문턱에서, 우리 같이 ‘겨울 채비’를 해보는 건 어떨까.

몸(身) 겨울 채비는 따듯한 옷을 입고!
마음(心) 겨울 채비는 소중한 이웃들과 함께!

No 제목 이름 날짜
3081 이제는 헬시플레져(Health Pleasure) 시대   ×1 ×1 제주특별자치도 방역총괄과 오미옥 02-07
3080 통합의 리더십은 경쟁의 아닌 공존의 길  ×1 고기봉 02-06
3079 면허증 제시, 이제는 모바일로도! 김범철 02-05
3078 투잡러 앞집 사장님! 엄지척 응원합니다. 소상공인지원팀장 문원영 02-05
3077 행복사랑채 삼촌들 서귀포종합사회복지관에 전시회 수익금 전액 기부 현충화 01-28
3076 가죽공예프로그램 해피홀로데이 수강생 작품전시회 개최  ×1 현충화 01-28
3075 삼도 119센터 실습을 마치며   ×1 제주한라대학교 응급구조과 양은서 01-27
3074 우리 농산물 이용으로 농촌과 미래를 살리자  ×1 비밀글 유효상 01-25
3073 하논복원추진문제점  ×1 오안일 01-24
3072 서귀포시노인복지관 2022년 노인일자리사업 참여자 대상 안전교육 및 활동…  ×2 서귀포시노인복지관 01-21
3071 [기고]과세 안녕하십니까  ×1 비밀글 유효상 01-18
3070 「우리 농·축산물 소비활성화를 위해 청탁금지법 가액 상향은 계속돼야 한…  ×1 농협 구미교육원 교수배동언 01-18
3069 노형119센터에서의 값진 2주간의 실습  ×1 제주한라대학교 응급구조과 정유희 01-18
3068 우리의 食문화, “전통주”를 아시나요?  ×1 제주도청 식품원예과 김지영 주무관 01-07
3067 (열린마당)올레길은 이래서 좋다.  ×1 고상선 01-06
3066 더 행복할 수 있도록 기초연금 드림  ×1 고경희 01-04
3065 [달리는 건강쿠킹버스 활용 식생활교육] 운영성과보고회 개최  ×1 서귀포YWCA 12-31
3064 올레길은 이래서 좋다.  ×1 고상선 12-31
3063 기고) 제주농업유산, 한류 원천 콘텐츠로 육성 필요  ×1 이성돈 12-30
3062 서귀포YWCA 청장년 취업특강 진행  ×1 서귀포YWCA 12-29
3061 "소방차 출동로는 생명을 구하는 길"  ×1 오라119센터 소방사 고충남 12-28
3060 '노인여가활동지원사업'을 진행하면서!  ×1 박우정 12-28
3059 [기고]겨울철 교통사고 예방을 위한 안전운전_제주시 일도2동 강경표  ×1 일도2동 12-27
3058 (기고)제주에 있는 모두가 환경 보호 실천은 필수!!!  ×1 ×1 홍상환 12-23
3057 나눔과꿈 알약프로젝트 사업보고회 진행  ×1 비밀글 서부종합사회복지관 12-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