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 글로벌에코투어
  • 제주국제감귤마라톤
  • JDC 톡톡튀는 교육특강
  • 인민망 중국어판
  • 동오일보

실시간뉴스

(기고)노망
2020-02-04 01:18
손계생 (Homepage : http://)

원본 이미지 보기
어렸을 적에 할머니 집에 가면 할머니가 또 다른 나이 많은 할머니를 모시고 있었는데 할머니께서 “노망”하는 할머니라고 했었다.
얼마 없어 그 할머니는 돌아가셨는데 치매였던 것이다. 그나마 그 할머니는 “조용하고 얌전한” 치매였던 같다. 그때는 치매환자가 많지 않았다. 아마도 수명이 지금보다 짧아서 그랬을 것이다. 치매를 앓고 있는 사람이 많지 않았기에 치매로 인한 증상 중에 이상행동을 하면 고의로 하는 것처럼 여겨서 “노망”한다고 했던 것이다.
아마 치매가 널리 알려지게 된 것은 미국 대통령을 지낸 레이건이 치매환자라고 고백하면서부터 아닌 가 쉽다.
노인장기요양보험이 시행 된지도 12년째다
그 동안 치매, 중풍 등으로 스스로 일상생활을 하지 못하는 많은 어르신들을 만났다. 또한 그 가족들을 같이 많이 만나면서 어르신보다 더 힘들어하는 모습도 보게 된다.
그 어떤 질환보다는 치매가 제일 힘들고 문제가 많은 것 같다. 거동이 힘든 상태보다 신체기능은 정상에 가까운데 인지상태가 정상이 아닌 분들은 여러 가지 치매 증상으로 인해 가족들을 힘들게 한다. 심한 경우에는 도저히 같이 지낼 수가 없고 가족과 따로 떨어져 병원이나 시설 등에 모실 수밖에 없는 경우도 있다. 그렇지 않으면 가족 중에 누가 항상 같이 지내면서 수발을 해야 하는데 그럴 수가 없는 것이다. 핵가족화 되면서 아예 돌볼 가족이 없는 경우도 허다하다. 그리고 치매는 노인이 아닌 젊은 층에서도 발생하고 있다.
정부가 치매를 개인 차원이 아닌 국가에서 돌보겠다는 “치매 국가 책임제” 선언한 것은 다행한 일이다. 노인장기요양보험에서도 치매환자에 대해 수급자로 인정받을 수 있도록 혜택을 확대하고 있다.
작년 8월 현재 노인장기요양보험 수급자 중 치매환자가 37.5%로 압도적으로 중풍 등 다른 질환보다 많다.
많은 치매 어르신과 가족들을 만나면서 제일 안타까운 것은 자신을 잊어버린다는 것이다. 자신도 모르고 배우자도 모르고 자식도 알아보지 못하는 것이다.
우주개발도 좋고 AI시대도 좋지만 치매 치료제는 왜 빨리 못 만드는지 모르겠다.
국민건강보험공단에서는 “치매 국가책임제” 실현하기 위하여 치매 수급자를 확대하고 치매 전담기관 확충 등 노인장기요양보험자로서 역할을 충실히 수행하면서 치매환자와 가족들의 부담을 덜어드리고자 노력하고 있다.
무엇보다 치매 없는 세상이 빨리 오길 기대한다.
국민건강보험공단 제주지사 손계생

No 제목 이름 날짜
2623 코로나19의 위기... 상생으로 극복하자!  ×1 농협 구례교육원 이은영교수 03-12
2622 불법소각에 대처하는 의용소방대장의 당부   ×1 ×1 남원남성의용소방대장 홍창보 03-11
2621 기고  ×1 ×1 비밀글 홍정민 03-10
2620 제주산림,IT 기술로 지킨다  ×1 고호영 03-06
2619 지키기 쉬운 5가지 '코로나19' 대응법  ×1 강인규 03-06
2618 코로나19 극복위한 안전문화 실천  ×1 ×1 위미여성의용소방대 대장 강미숙 03-06
2617 코로나- 생활 속 방역  ×1 안성희 03-05
2616 코로나19   ×1 ×1 김민호 03-05
2615 [기고]코로나19 장기화, 취약계층 어린이에게 각별한 관심을….  ×1 ×1 제주가정위탁지원센터 03-03
2614 '코로나19' 예방수칙 준수로 다 함께 이겨내자!  ×1 고기봉 03-01
2613 기고) 신학기 학교폭력 예방, 지속적인 사랑과 관심이 모아질 때  ×1 김문석 02-28
2612 한시 발표회 김세웅 02-24
2611 제주 한화 호텔&리조트, 봉아름지역아동센터에 목욕서비스 제공.  ×1 봉아름지역아동센터 02-21
2610 서귀포종합사회복지관 주거복지실현사업 봄의시작 어르신 2월“생신잔치…  ×2 서귀포종합사회복지관 02-21
2609 민속자연사박물관 소장품의 이관을 반대한다  ×1 김순택 02-21
2608 기고  ×1 고기봉 02-20
2607 원도심에 부는 새로운 바람, 소통  ×1 이도1동 주민센터 고 미 령 02-18
2606 제주 한화 호텔&리조트, 봉아름지역아동센터에 목욕서비스 제공.  ×1 봉아름지역아동센터 02-14
2605 바이러스 전성시대  ×1 허성환 02-13
2604 제주의 공공디자인 정립 왜 필요한가?   ×1 ×1 고경란 02-12
2603 2020학년도 제29기 법사학인 교육 신입생 모집  ×1 김춘삼 02-10
2602 제주 한화 호텔&리조트, 봉아름지역아동센터에 목욕서비스 제공.  ×1 봉아름지역아동센터 02-07
2601 한림여성농업인센터 상반기 프로그램 참가자 모집  ×1 한림여성농업인센터 02-06
2600 진정한 교복 자율화  ×1 ×1 허성환 02-05
2599 (기고) 자동차 의무보험 가입하셨나요?  ×1 김미옥 02-04
???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