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제주바다의 마라토너, 지치지 않는 제주해안경비단
2017-02-16 08:48
125의무경찰대 (Homepage : http://)

원본 이미지 보기
제주바다의 마라토너,
지치지 않는 제주해안경비단

125의무경찰대 신흥소대 수경 신민철

‘평화의 섬, 환상의 섬 제주‘ 하지만 나는 제주도민들이 제주의 평화를 위해 노력하는 해안경비단의 존재를 알고 있는가에 대한 의문이 들곤 한다. 가족, 친구 등 대부분의 사람들은 의무경찰이라 하면 그저 교통근무, 방범순찰만 떠올리며 해안경비단의 존재를 알지 못하기 때문이다.
그 동안 제주도에서는 10여 차례의 간첩의 침투가 있었다. 대표적인 사례로 1995년 온평으로 침투한 박광남, 김동식 사건이 있다. 이러한 사건들로 인해 많은 민간인과 군인이 다쳤고 ,결코 지금과 동 떨어진 시대의 이야기가 아니다. 현재도 간첩이 우리의 친구, 이웃이라는 거짓 가면으로 위장한 채 우리 주위에 잠입해 있을지 모르는 일이다. 그래서 제주해안경비단은 외세 및 간첩의 침투를 막기 위해 창립되었으며 지금도 꿋꿋이 바다를 지켜나가고 있다.
해안경비단은 일몰부터 일출까지 간첩의 침투 또는 중국어선의 밀항을 막기 위해 뜬 눈으로 밤을 지새우며 제주의 바다를 감시한다. 해가 질 때부터 해가 뜨기까지 차가운 납덩어리 총을 어깨에 메고, 뼈를 관통하는 시린 겨울 바닷바람과 싸우는 것은 매우 고된 일이다. 하지만 우리는 제주의 밤을 지키기 위해 단 하루도 쉬지 않는다.
해안경비단이라고 하여 오로지 해안경계근무만 하는 것은 아니다. 요즘 제주는 힐링의 섬으로 국내외관광객들이 많이 몰려들고 있다. 그 중 올레길 코스는 아름다운 자연경관으로 해를 거듭할수록 관광객이 늘어나는데 일조하고 있다. 하지만 이로 인하여 올레길 인근은 쓰레기가 넘쳐나고, 올레길 부근에서의 사건사고 등 많은 문제들이 나타나고 있다.
그리하여 해안경비단은 올레길을 순찰하며 곤란을 겪는 사람들을 돕기 위한 취지로 올레길 순찰대를 창설하였다. 올레길 순찰대는 자전거를 이용하여 올레길을 구석구석 순찰하며 환경정비활동을 하고, 도움이 필요한 관광객을 돕거나 독거노인을 위해 봉사하는 임무를 수행한다. 제주도는 조업 중 어부들의 실종사건도 빈번하게 일어난다. 실종사건이 발생하면 우리 올레길 순찰대는 근무인원을 늘려 실종자 수색도 맡아서 한다. 이렇게 올레길 순찰은 범죄예방에 아주 큰 도움이 될 뿐만 아니라 어렵고 힘든 사람들에게는 간절한 구원의 손길이 되어 준다. 이러한 올레길 순찰대원들의 노력은 관광객들의 가슴 속에 온정이 넘치고 가슴 따뜻한 제주의 이미지로 자리 잡게 할 것이다.
제주해안경비단은 추운 칼바람으로 인해 피부가 찢어질 듯한 고통을 느끼지만 지치지 않는 마라토너이다. 아무리 힘들어도 계속 버틸 수 있는 우리의 힘은 바다를 지키고 시민의 안전을 지킨다는 자부심, 가족의 안녕을 바라는 자그마한 소망 이 두 가지가 아닐까. 제주바다해안경비단은 오늘도 아름답고, 행복한 제주의 밤을 만들기 위해 어두운 밤바다를 응시한다.

No 제목 이름 날짜
1605 - 2017 청소년활동안전 국민참여단 발대식 및 통합워크숍 참여  ×1 현지희 03-28
1604 산지의 합리적인 보전과 이용  ×1 양충현 03-27
1603 중문동 경찰서 신고전화에 늦은 대응의 문제점과 경찰청 국민신문고 이용…  ×1 방수영 03-27
1602 제주 한화 호텔&리조트, 봉아름지역아동센터에 132회차 목욕서비스 제공.  ×1 봉아름 03-24
1601 (기고)제주사람은 어떤 사람인가?  ×1 윤인성 03-24
1600 (기고_삼도1동)음악이 흐르는 사랑벚꽃 가득한 전농로의 봄날로 여러분을 …  ×1 삼도1동 03-23
1599 구좌119센터, 의용소방대 합동 소방통로 확보훈련 실시  ×2 김녕119지역센터 03-22
1598 인감증명서보다 편리한「본인서명사실확인서」이용 하세요.  ×1 김은심 03-22
1597 제주국립공원 지정과제  ×1 강명균 03-22
1596 (기고)클린하우스 모습이 달라지고 있습니다.  ×1 봉개동 03-20
1595 도남동 시민복지타운은 제주도민에게 어떤 의미의 땅인가?  ×2 강금중 03-19
1594 사회복지관 이용이 주거생활 만족을 향상시켜  ×1 조성태 03-17
1593 '교통사고 경각심을 갖자!' 중동지구대 순경 서민우 언론기고입니다.  ×1 중동지구대 순경 서민우 03-17
1592 제주 한화 호텔&리조트, 봉아름지역아동센터에 130회차 목욕서비스 제공.  ×1 봉아름 03-16
1591 제주 한화 호텔&리조트, 봉아름지역아동센터에 129회차 목욕서비스 제공.  ×1 봉아름지역아동센터 03-16
1590 처벌보다는 지역회복의 플랫폼 형사조정제도  ×1 임영남 03-16
1589 길 잃음과 고사리의 상관관계  ×1 제주소방서 119구조대 03-14
1588 처벌보다는 지역사회 회복의 플랫폼 형사조정제도  ×1 임영남 03-14
1587 [기고] 교통사망사고, 우리나라 10대 사망원인 중 9위 !   ×1 김효정 03-13
1586 동화초, 가정폭력(아동학대)예방 학부모 연수 열려  ×2 전지현 03-10
1585 동화초, 2017학년도 학교교육과정설명회 및 학부모총회 열려  ×2 전지현 03-10
1584 [기고]화장중심 문화로의 변화  ×1 김형규 03-10
1583 서귀포우체국 2017년 제1회 우정사업 경영전략회의 개최  ×1 제주지방우정청 03-08
1582 3.8.기고(한경면 송덕홍)깨끗한 제주바다 환경을 지킬 의무가 있다  ×1 ×1 한경면 03-08
1581 자살의 사회적 원인에 대한 소고(小考)  ×1 ×1 제주특별자치도광역정신건강증진센터 센터 03-07

컨텐츠 상단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