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한경면 기고 02.14 안진숙)희망 차롱
2017-02-14 09:49
한경면 (Homepage : http://)
(한경면 기고 02.14 안진숙)희망 차롱+.hwp ( size : 16.50 KB / download : 12 )

원본 이미지 크기입니다.
희망 차롱에 담는 행복한 마음, 작은 관심에서 시작된다.

한경면사무소 안진숙

아침 출근길에 라디오방송 공익광고를 매일매일 들으면서 출근하고 있다. “나누는 기쁨, 행복한 마음을 담는 희망 차롱”에 대한 광고이다. 오늘도 희망 차롱 광고를 들으면서 활기찬 하루를 시작한다. 『희망』은 앞으로 잘될 수 있다는 의미를 내포하고 있고, 『차롱』은 도시락 형태의 대나무로 만든 그릇으로서 옛 제주 선조들은 이웃집에 나눠 줄 음식을 차롱에 담아 보냈다고 한다.

한경면에는 저소득층의 희망, 지역사회보장협의체가 있다. 보이지 않는 곳에서 이웃 사랑을 실천하며 어려운 이웃들에게 빛과 소금의 역할을 해 왔던 개인들이 지역사회보장협의체로 한데 모여 보다 구체적인 나눔의 그림을 그리면서 희망 차롱을 채워나갈 수 있게 되었다.

이로 인해 혼자라면 해낼 수 없었던 일들이 큰 힘을 발휘할 수 있게 되었다. 또한 한경면 희망 차롱에는 행복한 마음이 담겨지기 시작하였고, 이웃과 함께 나눔을 실천하는 작은 변화가 정유년 새해에는 많은 독지가들의 기부 릴레이로 이어졌다.

한경면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출발 1주년, 행복설계 사례관리 사업은 복지사각지대를 발굴하여 지속적인 관리가 필요한 17가구에 대하여 17명의 회원이 1:1로 후원결연을 맺었다.

지리적, 경제적 여건상 쉽게 문화와 여가 활동을 누리지 못하는 저소득가구 청소년들에게는 문화체험의 기회를 제공하여 자립기반을 조성해 주는 「사랑 나눔 체험활동」을 전개하였다.

하절기에는 74명의 독거노인과 장애인 가구에 방역서비스, 예초작업, 노후방충망을 교체하여 안전하고 건강한 주거환경 조성을 지원해주는 「건강한 집 가꾸기 사업」 등 다양한 희망을 나눠주었다.

희망 차롱을 채워가는 것은 이웃에 대한 관심에서 비롯된다고 할 것이다. 올 한해도 한경면 지역사회보장협의체는 희망 차롱에 행복한 마음을 가득 담아 행정의 손길이 미치지 못하는 복지사각지대를 적극 발굴하여 따뜻한 희망을 나눠 줄 것이다.

No 제목 이름 날짜
2070 기고문(여름철 해파리 쏘임 주의)  ×1 제주소방서 119구조대 06-15
2069 한시 발표회 김세웅 06-14
2068 SNS 음란성 광고 피해 없도록..  ×1 비밀글 고기봉 06-14
2067 환경교육, 이젠 양보단 질  ×1 고형규 06-14
2066 제주 한화 호텔&리조트, 봉아름지역아동센터에 185회 목욕서비스 제공.  ×1 봉아름지역아동센터 06-12
2065 제주YWCA 청소년방과후아카데미 - 에코엔티어링&김녕지질트레일  ×1 제주YWCA 06-11
2064 삼촌들 이번 선거는 정책들 살펴보고 뽑게마씸!  ×1 고기봉 06-09
2063 평화의 섬 제주? 쓰레기 섬 제주?  ×1 이진호 06-08
2062 제주의 늘어나는 통근시간 비밀글 김현지 06-08
2061 [기고] 원도시재생과 노인일자리가 융합하면 어떤 일들이?  ×1 도 노인장애인복지과 문원영 06-08
2060 잇따른 제주 게스트하우스 불법행위, 법이 문제인가 사람이 문제인가. 김소연 06-08
2059 빛이 아닌 빚 속에 빠진 대학생들  ×1 ×1 김대일 06-08
2058 제주의 숨겨진 보물, 하논 분화구가 넘어야 할 길  ×1 비밀글 안혜정 06-08
2057 주민자치 시대를 맞으면서  ×1 박종욱 06-07
2056 제주의 돌이 위험하다 비밀글 구경은 06-07
2055 올바른 재활용 배출 방법 실천해야   ×1 비밀글 김동원 06-07
2054 제주 자연석 밀반출, 더이상 봐줄 수 없다. 홍경효 06-06
2053 신임 자치경찰관의 당당한 첫 걸음  ×1 고기봉 06-06
2052 제주 한화 호텔&리조트, 봉아름지역아동센터에 184회 목욕서비스 제공.  ×1 봉아름지역아동센터 06-05
2051 2018 평화아카데미 서귀포지역 참가자 모집 서귀포YWCA 06-05
2050 2년마다 선거철? 전쟁터? 이창헌 06-05
2049 작지만 큰 발걸음의 시작  ×1 ×1 비밀글 유은경 06-04
2048 “요즘 세대”가 바라본 환경문제  ×1 이은영 06-04
2047 청정제주를 위협하는 쓰레기 문제, 도민의 몫인가  ×1 비밀글 김주희 06-04
2046 [기고]장애인의 자립과 일자리가 최고의 복지다  ×1 도 노인장애인복지과 김태희 06-04

???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