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 글로벌에코투어
  • 제주국제감귤마라톤
  • JDC 톡톡튀는 교육특강
  • 인민망 중국어판
  • 동오일보

실시간뉴스

뉴스
문화
제주 자연과 사람… 있는 그대로 빛나는 존재들
강애선·윤정민·서지은·김가현 개인전 잇따라
진선희 기자 sunny@ihalla.com
입력 : 2021. 10.27. 17:19:02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강애선의 '치유의 시간'

여기 자연이 있고, 사람이 있다. 코로나19가 불러온 변화 속에 가까이 있는 존재들을 다시 들여다본 작품이 펼쳐진다.

강애선 조각가는 감염병 시국에 미뤄졌던 꿈과 계획을 돌아보며 첫 개인전을 열고 있다. 1980년대 이래 제주조각가협회전 등 단체전에 꾸준히 참여해왔던 그였다. 테라코타, 석고 등으로 '기원', '모녀상', '축복', '가족' 등을 빚었다. 평안을 찾아준 아이에 대한 감사의 마음 등을 담았다. 10월 30일까지 이룸갤러리에 이어 11월 한 달 동안 지오갤러리에서 또 한 차례 전시를 갖는다.

제주시 아트스페이스 새탕라움에선 한경면에 있는 예술곶 산양 1기 입주작가인 윤정민 개인전이 열리고 있다. '아무, 사람'이란 이름을 단 이 전시에서 윤 작가는 그 제목처럼 사람에 주목해 입체이면서도 평면성을 추구한 '드로잉 조각'을 선보이고 있다. 11월 10일까지.

서지은 개인전 '모든 것은 연결되어 있다'

서지은 작가는 첫 개인전 '모든 것은 연결되어 있다'를 준비했다. 10월 30일까지 심헌갤러리에서 이어지는 전시로 코로나19 상황 속 삶을 성찰하며 "밤하늘의 수많은 별과 같이 개개인은 있는 그대로 충분히 빛을 내는 소중한 존재였다"는 말을 건넨다.

제주청년미술작가회에서 활동하는 김가현 작가는 '돌'을 주제로 석사 학위 청구전을 열고 있다. 이달 28일까지 제주옹기숨미술관.

문화 주요기사
아트제주 젊은 컬렉터 증가… 국제 면모 확대 … [현장] 제주도립무용단 쉰네 번째 정기공연 '녹…
30여 년 기록 제주4·3 사진 한자리 "둘도 없는 하나뿐인 오늘" 제주 오장순 서예전…
방언학자 강영봉·김순자 '제주어 기초어휘 활… 디지털과 만난 그림에 제주 바람 닮은 초서
12월 제주 공연장 연극 무대로 뜨거워진다 이중섭창작스튜디오 입주작가 4인 제주서 수집…
이세키 요시야스 일본총영사의 제주 무한사랑 제주 곳곳 '탐라순력' 현장 거닌 5년 그림에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베를린광장에 이주민 수용 촉구 초록…
  • 동백꽃 만발한 제주
  • 2022대학수학능력시험 일제히 시작
  • "제주농민수당 40만원 약속 지켜라"
  • 눈 쌓인 백색의 한라산 백록담 [포토]
  • "추워진 날씨 방어회 제철입니다"
  • 눈 쌓인 한라산 1100고지 [포토]
  • 한폭 수채화 같은 무지개 속 항공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