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 글로벌에코투어
  • 제주국제감귤마라톤
  • JDC 톡톡튀는 교육특강
  • 인민망 중국어판
  • 동오일보

실시간뉴스

뉴스
제주시
제주시 초지면적 매년 100㏊ 가까이 줄었다
2011년 9543㏊서 2020년 9월 8698㏊로 9년간 845㏊↓
농경지 전용·대단위 사업 등 영향… 내달까지 실태조사
이윤형 기자 yhlee@ihalla.com
입력 : 2021. 09.28. 19:13:38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농경지 전용과 대단위 개발사업 등의 영향으로 제주시 지역 초지가 2011년부터 매년 100㏊ 가까운 면적이 사라지는 등 큰 폭으로 줄어들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제주시는 전국 지자체 가운데 최대의 초지 면적을 보유하고 있다. 2020년 9월 기준 제주시 초지 조성지(8698㏊)는 전국 초지면적(3만2556ha) 대비 26.7%에 이른다. 제주도 전체 초지면적 1만5675.8ha의 55.5%를 차지하고 있다.

그렇지만 제주시 초지 면적은 지난 2011년 9543㏊에서 2020년 9월까지 9년 사이에 무려 845㏊ 면적이 감소했다. 해마다 100㏊ 가까운 면적이 사라지면서 초지의 불법전용 방지 등 보전관리대책이 뒤따라야 할 것으로 지적된다. 지난 2년간만 하더라도 2018년 8884㏊에서 2019년에는 8758㏊로 무려 126㏊가 감소했다. 이어 2020년 9월에는 전년에 비해 60㏊ 줄어 전체 초지면적은 8698㏊로 파악됐다.

이처럼 매년 큰 폭으로 초지면적이 줄어드는 것은 농경지 조성과 면적을 많이 차지하는 대단위 개발사업, 농어촌관광시설 같은 공공용 목적시설 등의 영향으로 풀이된다.

또한 초지 불법전용도 끊이지 않고 있다.지난 3년간 제주시 지역 초지불법전용은 1039필지·501.4㏊에 이른다. 이 중 58건·104㏊에 대해서는 고발조치했다.

시는 이와 관련 30일부터 10월말까지 한달간 초지관리 전수 실태조사를 실시할 방침이다. 조사를 통해 초지 내 월동작물 등 농작물 재배 불법 행위 등을 집중 단속하게 된다.

조사 결과 무단 농작물 재배 등 불법행위에 대해서는 신원 확인 절차를 거쳐 원상복구 명령 및 사법당국에 고발 처리하기로 했다. 또 1차산업 관련 보조사업 지원 등을 배제할 계획이다.

시는 이번 실태조사가 사료작물 재배 면적 확대 및 농작물 과잉공급 방지로 월동채소 가격안정에도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시 관계자는 "초지는 중산간 지역의 환경 완충지대 등 공익적 기능을 수행하고 있다"며 "불법전용에 대해서는 원상복구 및 고발 등 법령을 엄격하게 적용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제주시 주요기사
무등록 영업하던 야영장·유원시설업 2곳 고발 제주시 1인 장년층 가구중 10%는 위기가구
도로변·조림지 덩굴류 급속 확산 제거 '골머리 코로나19에도 재산세 부과·징수액 전년비 늘었…
한림로 구간 난립 통신선·전신주 지중화 한다 새별오름 푸드트럭존 영업자 모집.. 8대 선정 …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 유입을 막아라 제주시 사무관 승진의결자 10명 승진 임용
제주시 아동복지교사 기간제근로자 6명 채용 코로나 백신 예약·접종 현장서 '원스톱으로'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가을 나들이 나선 남방큰돌고래
  • 목성 주변 소행선 탐사선 '루시'
  • 한라산에 활짝 핀 상고대
  • '반짝 추위' 한라산 첫 상고대 활짝
  • '강풍주의보' 발효중인 제주
  • 제주도의회 환경도시위 항공로 레이…
  • 오스트리아 소금광산서 채취된 2600년 …
  • 문 대통령 화이자로 부스터샷 접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