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 글로벌에코투어
  • 제주국제감귤마라톤
  • JDC 톡톡튀는 교육특강
  • 인민망 중국어판
  • 동오일보

실시간뉴스

기획특집
전국뉴스
고향에 기부하면 세액공제 혜택·지역특산품 받는다
고향사랑 기부금법, 국회 본회의 통과…내년부터 시행
10만원 이내 기부 시 전액 세액공제…지역특산품으로 답례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21. 09.28. 16:36:33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내년부터 자신의 고향이나 원하는 지방자치단체에 기부하면, 세제 혜택과 함께 지역특산품 등을 답례품으로 받는다.

행정안전부는 이런 내용을 골자로 하는 '고향사랑 기부금에 관한 법률' 제정안이 28일 국회 본회의를 통과했다고 밝혔다.

고향사랑 기부금법은 주민이 자신의 주소지 이외의 자치단체에 기부하면, 자치단체는 기부자에게 세액공제 혜택과 지역특산품 등을 답례품으로 제공하는 게 골자다.

주소지 관할 자치단체에는 기부할 수 없으며, 기부액은 연간 500만 원으로 제한된다.

기부자에는 일정 금액의 세액공제 혜택과 답례품이 제공된다.

답례품은 기부액의 30% 이내, 최대 100만 원 이내로 지역특산품 등을 제공하게 되며 추후 시행령에 세부 내용을 담도록 했다.

현금, 귀금속류, 일반적 유가증권 등 지역 활성화에 기여하지 못하는 것은 답례품으로 제공할 수 없다.

또 10만 원 이내 기부 시에는 전액 세액공제가 적용된다. 10만 원 초과분에 대해서는 16.5% 세액공제한다.

건전한 기부문화 조성을 위해 기부 강요를 금지하고, 모금 방법도 엄격하게 제한한다.

고향사랑 기부금법은 업무·고용 등의 관계에 있는 자는 기부 또는 모금을 할 수 없도록 했다.

모금 방법은 광고매체를 통해 정해진 범위 내에서 가능하다. 사적 방법(호별방문, 향우회·동창회 활용 등)을 동원한 모금은 불가능하다. 법인(기업)도 기부할 수 없다.

또 타인에게 기부·모금을 강요할 경우 3년 이하 징역 또는 3천만 원 이하 벌금에 처하도록 했다.

아울러 기부금의 투명한 운용을 위해 지자체 조례 제정 및 기금운용심의위원회를 구성해 관리·감독하는 내용도 담겼다.

고향사랑 기부금법은 내년 1월 1일부터 시행될 예정이다.

전국뉴스 주요기사
다음달부터 24시간 영업 가능..'단계적 일상회… 공수처 '고발사주 의혹' 손준성 검사 전격 구속…
이재명 '명낙회동' 업고 역벤션 탈출할까 국내 코로나19 백신 접종완료율 70% 돌파
코로나19 백신 접종 완료율 이르면 오늘 70% 달… '윤석열 보란듯' 전두환 비석 밟은 이재명
최종 성공 문턱까지 간 '한국형 발사체' 누리호 '전두환 옹호 발언' 윤석열 "부적절 비판 수용 …
쌍용차 우선협상대상자에 에디슨모터스 결정 윤석열 '전두환 옹호 발언' 논란 후폭풍 직면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가을 나들이 나선 남방큰돌고래
  • 목성 주변 소행선 탐사선 '루시'
  • 한라산에 활짝 핀 상고대
  • '반짝 추위' 한라산 첫 상고대 활짝
  • '강풍주의보' 발효중인 제주
  • 제주도의회 환경도시위 항공로 레이…
  • 오스트리아 소금광산서 채취된 2600년 …
  • 문 대통령 화이자로 부스터샷 접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