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경제
“월동무 직거래 늘려 유통구조 개선해야”
가락시장 1.5㎏ 출하때 농가수취율 소비자가의 10.7%
고대로 기자 bigroad@ihalla.com
입력 : 2021. 01.15. 00:00:00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서울 하나로마트 출하는 하차비 등 없어 33.6%로 높아


제주산 월동무 유통구조 물류체계에 따라 농가 수취가격에 큰 차이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가 '제주산 월동무 유통비용'을 분석한 결과 제주에서 서울 가락시장으로 출하할 경우 1.5㎏ 기준 생산자 수취가격은 소비자 가격의 10.7%로 나타났다.

이에 반해 제주에서 서울 농협하나로마트로 출하할 경우 1.5㎏ 생산자 수취가격은 소비자가격의 약 33.6%로 나타났다.

농협하나로마트 출하시 농가 수취가격이 높은 것은 서울 가락시장 하차비와 상장수수료 등이 사라지지 때문이다.

현재 성산 등 제주 동부지역은 성산항을 통해 녹동항으로 가고 있으며, 한림·애월 등 서부지역은 한림항이나 제주항을 통해 목포항이나 녹동항으로 가고 있다.

녹동항에서 컨테이너 하차 후 팰릿화해 가락시장으로 납품하는 경우 운송비는 20㎏ 골판지 상자당 1500~1800원 수준(컨테이너 비용 포함)이다.

광주·부산까지 운송비는 42만원선 수도권까지 운송비는 45만원선, 가락시장까지는 48만원에 형성되고 있다.

가락시장으로 들어가는 상품은 제주에서 내륙항까지는 컨테이너로 운송하고 내륙항에서 팰릿 작업 후 5t장축차량 등에 실어 운송하고 있다.

제주 동부는 화산토질로 무 세척이 용이해 세척무 거래량이 높고 산지 유통인들의 점유율 또한 높은데 반해 서부는 황토 토질로 세척이 어려워 생산자 단체가 무를 세척하지 않고 대량수요처로 공급하는 비율이 높다. 세척비용은 20㎏ 기준 1500~2000원이다. 제주도 전체 세척장은 약 140개소가 있으며, 대부분 동부지역(200여개)에 집중돼 있다. 포전에서 운송 후 세척하고 포장까지 비용은 보통 8000~9000원에 형성되고 있다.

도내 월동무 재배면적의 70~80%를 산지유통인들이 생산하며, 포전거래 비율은 낮고 포전을 산지 유통인이 임대해 직접 경작하는 임대 경작 비중이 높다.

농협중앙회 제주지역본부 관계자는 "서울 농협하나로마트로 가는 것은 도내 전체생산량의 5% 정도 밖에 안된다"며 "직거래를 늘리는 방향으로 유통구조를 개선하면 농가들의 수취가격은 높아질 수 있다"고 말했다.

이어 "올해 도내 월동무 생산량은 지난해 32만t보다 증가한 33만t으로 예상되고 있는데 이번 강추위로 인해 월동무가 냉해를 입은 상태라 정확한 생산량은 예측하기가 힘들다"며 "가격안정을 위해 비상품 유통 차단에 노력하고 있다"고 말했다.

고대로기자

경제 주요기사
코로나19 가을 제주여행 "기대보다 더 만족" 대한항공 '세계랭킹 1위' 고진영 선수 후원 협…
제주은행 지분 인수설 주가 폭등 네이버 제주은행 인수설 진위여부 촉각
올해 국내 저비용항공사 지각변동 예상 지난해 제주주택매매 전년비 30.2%증가
'전국 생산량 60%' 제주광어 경쟁력 상실 '어쩌… 'ℓ당 1460.35원' 제주 기름값 7주 연속↑
aT 제주지역본부 작년 감귤수출 최대실적 경신 5년사이 제주 밭작물 농가 지속 감소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