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스포츠
프로야구 LG '팔꿈치 부상' 윌슨과 결별
투수 켈리-타자 라모스와는 재계약 추진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20. 11.25. 13:19:46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LG와 재계약할 것으로 알려진 라모스.

류지현 신임 감독을 선임하고 재도약을 위해 분주히 움직이는 프로야구 LG 트윈스가 내년 시즌 외국인 선수 구성의 밑그림을 완성했다.

 올해까지 3년간 팀의 에이스 노릇을 한 우완 타일러 윌슨과 결별하고 투수 케이시 켈리, 좌타 거포 로베르토 라모스와 재계약을 추진한다.

 차명석 LG 단장은 25일 "윌슨의 몸 상태가 좋지 않아 재계약하지 않기로 통보했다"며 "윌슨을 대신할 새 외국인 투수를 물색 중"이라고 전했다.

 윌슨은 오른쪽 팔꿈치 충돌 증후군으로 시즌 막판 고전했다. 이 탓에 구속도 지난해보다 크게 떨어졌고, 현재 수술대에 올라야 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차 단장은 "윌슨이 KBO리그에서 LG 유니폼이 아닌 다른 유니폼을 입고 싶진 않다고 했다"며 조건 없이 그를 풀어줬다고 덧붙였다.

 윌슨은 3년간 통산 33승 19패, 평균자책점 3.40을 남겼다. 지난해엔 14승 7패, 평균자책점 2.92로 최고의 성적을 수확했다. 

 올해 15승 7패, 평균자책점 3.32를 올리는 등 2년간 29승 19패, 평균자책점 2.93을 기록한 켈리와 LG 역대 타자 한 시즌 최다 홈런 신기록(38개)을 세운 라모스는 내년에도 쌍둥이 유니폼을 입을 것으로 보인다.

 켈리는 올해 연봉 90만달러, 계약금 30만달러, 옵션 30만달러 등 총액 150만달러를 받았다.

 라모스는 계약금 5만달러, 연봉 30만달러, 인센티브 15만달러 등 총액 50만달러의 비교적 저렴한 액수에 LG에 입단해 '가성비'(가격 대비 성능)에서 후한 점수를 받았다.[연합뉴스]

스포츠 주요기사
버디만 7개 임성재, PGA 투어 2R 단독 선두 제주Utd 유소년팀 감독에 이상호 선임
대니엘 강 LPGA투어 개막전 첫날 단독 선두 '성폭행 혐의' 조재범 전코치 징역 10년 6월 선…
'달랑 2표차' 제주도태권도협회 회장에 김종민 프로야구 키움 신임 감독에 홍원기 수석코치
'풀럼 2-1 제압' 맨유 하루만에 선두 탈환 '첼시 2-0 완승' 레스터시티 EPL 3연승·선두 도약
'전설' 박지성·이영표 K리그 무대 '세번째 경쟁 도쿄올림픽 개최 여부, 3월 IOC 총회서 논의 전…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지금 한라산은 하얀 눈 세상
  • 폭설 내린 제주 사려니숲길
  • 폭설 내린 제주 중산간 감귤밭
  • "어산지 석방하라"
  • 2021년 한라산 백록담 '만설'
  • 제주 남방큰돌고래의 군무
  • 한라산 하얀 눈 세상
  • 겨울왕국으로 변모한 한라산 1100고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