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탑뉴스
추미애 장관 "제주4·3 재심, 배·보상 해법 밝힐 것"
제주 스마일센터 개소식 참석차 내도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20. 10.29. 11:28:09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추미애 법무부 장관이 29일 오전 제주시 이도1동 제주스마일센터에서 열린 개소식에서 격려사를 하고 있다. 연합뉴스

추미애 법무부 장관은 29일 제주4·3 수형인에 대한 재심과 배·보상 문제에 대한 해법 찾아 조만간 밝히겠다고 말했다.

제주 스마일센터 개소식 참석차 제주에 내려온 추 장관은 이날 오전 "(제주4·3당시 억울하게 옥살이한 수형인들과 유족들이) 재심을 원활하게 진행할 수 있도록 하는 여러 가지 방안을 연구 중"이라며 "조만간 해법을 찾아 말씀드리겠다"고 말했다.

 또 이들에 대한 배·보상 문제에 대해서도 "금전적인 배·보상을 통해서라도 조속히 피해자들을 위로해야 한다는 원칙을 세워놓고 있다"며 "이러한 원칙하에 해법을 찾겠다"고 답변했다.

 '제주4·3사건 진상규명 및 희생자 명예회복에 관한 특별법'(이하 4·3 특별법)개정을 통한 일괄적인 재심 처리 방안에 대해서도 "관련 안을 포함해 검토하고 있다"고 답변했다.

 오영훈 의원이 지난 2017년 12월 발의한 4·3특별법 개정안은 20대 국회에서 처리되지 못하고 자동 폐기됐다.

 제21대 국회 여야 의원 132명은 지난 7월 27일 제주 4·3 사건 피해자 보상을 위한 제주4·3특별법 개정안을 공동 발의했다.

 개정안은 희생자에 대한 국가 차원의 보상과 불법 군법회의에 대한 무효화 조치및 범죄 기록 삭제, 추가 진상 조사 및 국회 보고 등의 내용을 담았다.

 개정안은 제주를 지역구로 둔 더불어민주당 오영훈 의원이 대표 발의했다. 오 의원을 포함해 민주당 125명, 정의당 3명, 열린민주당 2명, 기본소득당 1명 등 범여권 정당의 131명이 서명했다.[연합뉴스]

탑뉴스 주요기사
추미애 장관 "제주4·3 재심, 배·보상 해법 밝힐… 태풍 3개 연달아 강타…제주도 피해휴경보상금…
제주 감협 건물 도시재생 거점센터 변신 준비 "4년 공사 참았는데 이럴려고 탐라문화광장 지…
"제주해군기지 마을 안까지 CCTV 설치해 주민 감… 제주 오가는 국제노선 없는 '제주항공'
물 문제에 허덕이는 제주… 공공기관은 '펑펑' 문체부 차관 "수학여행단 제주행 유도하겠다"
태풍 피해 제주 특별재난지역 선포되나 태풍 '차바'… 제주 곳곳에 생채기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전남 해남에서도 보이는 한라산
  • 중국 무인 달 탐사선 창어5호 발사
  • 드림타워 뒤로 보이는 추자도와 진도
  • 비 내리는 제주에 떠오르는 무지개
  • 동백꽃과 한라산
  • 美 캘리포니아 코로나19 확진자 100만…
  • 해리스 당선인의 다양한 표정들
  • "트럼프 유세 듣자" 길게 늘어선 지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