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기획특집
전국뉴스
"김봉현 언급 야당 정치인 5월 윤석열 직보"
8월 말에는 정식보고.. 법무부 '검사 술접대 의혹' 수사의뢰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20. 10.19. 14:22:04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김봉현 전 회장의 옥중 입장문. 연합뉴스

법무부가 19일 김봉현 전 스타모빌리티 회장이 주장한 '검사 술접대 의혹'에 관해 서울남부지검에 수사를 의뢰했다.

 박순철 서울남부지검장은 19일 국회 법제사법위원회의 서울고검과 산하 검찰청에 대한 국정감사에서 이 같은 사실을 공개했다.

 박 지검장은 '검사 비리' 의혹과 관련해 "전혀 아는 바 없고 저희도 당혹스럽다"며 "법무부에서 감찰 결과를 토대로 수사 의뢰가 내려와 남부에 수사팀을 꾸렸다"고 밝혔다.

 앞서 법무부는 전날 밤 남부지검에 수사의뢰 공문을 보낸 것으로 알려졌다. 박 지검장은 당사자가 누구인지를 묻는 의원들 질의엔 "수사를 해야 한다"고 답했다.

 '비리 의혹' 검사들이 여전히 남부지검에 근무 중인지에 대해선 "확인해드릴 수없다"고 했고, 의혹 연루 검사들의 수사 배제를 촉구하는 더불어민주당 소병철 의원질의엔 "(그렇다면) 당연하다"고 답변했다.

 박 지검장은 '야권 정치인이 입건됐느냐'는 민주당 김용민 의원 질의에 "수사 사건이라 말씀드리기 어렵다"면서도 "뺄 것도 없이 그대로 수사하겠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해당 사건을 "지난 5월 (전임) 검사장이 총장과 면담하면서 보고한 것으로 파악했고, 8월 말쯤 대검에 정식 보고를 했다"고 밝혔다.[연합뉴스]

전국뉴스 주요기사
내년부터 비급여 진료 전 비용 공개·환자 동의… 추미애 "판사 사찰 형언할 수 없는 충격"
국내 신규확진 569명 3차유행 전방위 확산세 '박사방' 운영자 조주빈 징역 40년 선고
유은혜 "수험생 학부모 마음으로 친목활동 멈… 軍 장병 휴가·외출 12월 7일까지 중지
윤석열, 직무정지 효력 집행정지 신청 '신규확진 538명' 1차 대유행 3월초 후 첫 500명…
'재판부 사찰' 의혹 法-檢 갈등 재발하나 살얼음판 수능 수험생·학부모 "1주일만 버티자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전남 해남에서도 보이는 한라산
  • 중국 무인 달 탐사선 창어5호 발사
  • 드림타워 뒤로 보이는 추자도와 진도
  • 비 내리는 제주에 떠오르는 무지개
  • 동백꽃과 한라산
  • 美 캘리포니아 코로나19 확진자 100만…
  • 해리스 당선인의 다양한 표정들
  • "트럼프 유세 듣자" 길게 늘어선 지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