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교육
제주지역 고교생 서울대 입학 '하늘에 별 따기'
최근 5년 서울대 입학생 출신지 보니
0.7%로 세종시에 이어 전국 '최하위'
송은범 기자 seb1119@ihalla.com
입력 : 2020. 10.18. 13:51:08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최근 5년간 서울대학교 입학 학생 가운데 제주 출신 비율이 전국 최하위를 기록한 것으로 나타났다.

 18일 더불어민주당 이광재 의원실이 서울대로부터 받은 자료에 따르면 최근 5년간(2016~2020년) 서울대 신입생 중 제주 학생의 비율을 0.7%로 세종(0.5%)에 이어 전국 최하위를 기록했다. 가장 높은 비율은 서울시(27%)였으며, 경기도(15.9%)가 뒤를 이었다. 이는 수도권에서 서울대 신입생의 42.9%를 차지한 것이다.

 아울러 2020학년도 서울대 입학생 출신 고등학교 수로 봐도 제주는 15개교로 세종시(5개)에 이어 두 번째로 낮은 수를 보였다. 반대로 경기도 204개교, 서울시 195개교로 전체 서울대 배출 고등학교의 70% 이상을 기록했다.

 이광재 의원은 "서울대 진학률은 고등학교 및 입시학원들에서 그 해 입시성적을 평가하는 중요한 지표로 활용되고 있다"며 "서울대 진학률 하나만으로도 수도권과 지방의 교육 차이를 알 수 있다"며 지역간 교육 불균형 문제가 심각함을 지적했다.

 이어 이 의원은 "교육환경은 삶에 필요한 기본 정주 요건 중 하나"라면서 "지역균형 발전을 위해서는 교육과 더불어 일, 주거, 의료, 문화 등 삶의 요건이 패키지로 갖춰진 지방 중소도시들을 전국적으로 건설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교육 주요기사
제주대 양미연 박사 한국조류학회 '미래인재상 제주대 김우중 연구원 국제학술지 표지논문 게…
제주재래돼지 육질개선 배합사료 개발 특허·… 제주교육청이 바라본 '학생인권조례'는?
제주한라대, 한국대학신문 대학생상 제주서 온라인 유치원 우선모집 시작
제주대 국어문화원, 해설사 대상 '제주어 교육' 제주 중등교사 임용시험 경쟁률 '7.9대1'
80년 수난 제주흑우 '본래 이름' 찾았다 "학급당 학생 수 20명 이하로 줄여라"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제주 평화로 달리는 자율주행 버스
  • 마크롱 대통령과 신발 자국
  • 이탈리아 '코로나19 규제' 항의 시위
  • 4개월째 이어지는 이스라엘 반정부 시…
  • 태국 민주화의 상징 '세 손가락' 경례
  • 2020년 SK CEO세미나 참석한 최태원
  • 활짝 핀 한라산 상고대
  • 지구 귀환 러시아 유인 우주선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