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사회
서귀포소방서, 심정지환자 자발순환 회복률 향상
강다혜 기자 dhkang@ihalla.com
입력 : 2020. 09.27. 14:07:53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제주특별자치도 서귀포소방서(서장 양인석)는 올 들어(9월 25일 기준) 이송한 심정지 환자 59명 중 10명을 소생(자발순환 회복)시켜 소생률 16.9%를 기록했다고 27일 밝혔다.

자발순환 회복은 심정지 상태의 환자에게 적절한 응급처치를 시행했을 때 멈춰있던 심장이 다시 뛰게 되는 것을 말한다.

최근 서귀포소방서의 평균 소생률은 2017년 6%, 2018년 11.4%, 2019년 12.2%, 올해 9월 말 16. 9%로 매년 꾸준히 증가하고 있다. 이는 지난해 동기간(10.7%)과 비교했을 때 6.2% 증가한 수치다. 또 지난해 전국 평균 11%보다도 웃도는 수치다.

소생률이 대폭 향상된 데에는 구급대원 3인 탑승률 확대 시행과 특별구급대·다중출동시스템 도입, 관내 종합병원 등 응급의료체계 강화 등의 결과로 분석되고 있다.

양인석 서귀포소방서장은 "심정지 환자는 초기 대응이 제일 중요하기 때문에, 구급대응 능력을 강화해 소생률을 향상시킬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사회 주요기사
제주 영리병원 허가 취소 20일 1심 선고 나온다 제주 소방관 직업병 인정율 전국서 2번째로 낮…
4·3행불인 유족 "공항 근처서 총소리가 다다다… 제주 환자 수도권 병원 쏠림 갈수록 심화
한라산 올 가을 첫 얼음·서리 관측 산림 10만㎡ 마구잡이 파헤친 60대 실형
제주 세탁업체서 20대 노동자 기계에 끼여 숨져 15일 오전 제주서 실종된 선장 이틀째 수색 난…
제주 사진 명소 '핑크뮬리' 갈아엎는다 제주 목초지서 박격포탄 추정 물체 발견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