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문화
제주 구좌 마을서 음식영화 보며 동네 문화 이야기
'공공의 놀이터' 영화모임 9월 26일 마지막회 진행
진선희 기자 sunny@ihalla.com
입력 : 2020. 09.23. 09:04:07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지난 5월 30일 진행된 세화 영화모임.사진=공공의 놀이터 제공

음식에 대한 영화를 함께 보며 건강한 먹거리와 동네 문화에 대해 이야기하는 '공공의 놀이터' 영화모임의 마지막회가 이달 26일 제주시 구좌읍 세화리 버거스테이에서 진행된다.

'우리가 사는 동네에서 우리가 먹는 음식에 대해 이야기한다는 주제'로 진행된 이 모임은 ▷리틀 포레스트와 슬로우 푸드 ▷카모메식당과 동네 커뮤니티 ▷아메리칸 셰프와 자본주의 시대의 진짜 나의 꿈 ▷찰리와 초콜릿 공장과 진짜 초콜릿 등으로 구성됐다. 읍면 지역에서 진행되는 소모임이지만 그동안 100여 명이 참석하는 등 호응이 높았다.

마지막 모임은 '찰리와 초콜릿 공장' 편으로 구좌 지역 마을 기업인 카카오패밀리에서 참석해 제주 로컬 기업에 대한 이야기를 나눌 예정이다. 제주문화예술재단의 2020 생활문화예술참여·향유 활동 지원사업으로 마련된다.

'공공의 놀이터' 진태민 대표는 "세화는 관광객이 빠져나가면 조용해지는 작은 마을이다. 이 곳에서 삶을 사는 사람들이 의미있는 활동을 함께 하면 좋을 것 같다는 생각으로 영화 모임을 기획하게 되었다"며 "앞으로도 지역에서 사람들이 모일 수 있는 다양한 문화 모임을 만들어나갈 계획"이라고 했다.

문화 주요기사
신기루 같은 빛기둥… 제주 강태환 개인전 제주 우당도서관 '문학을 탐하다' 강좌
제주 서예단체 상묵회 서른일곱 번째 회원전 제주 예술의 발견… 랜선 문화가 있는 날
제주 할머니의 베갯모 자수 시와 그림 되다 '데이터 포밍-제주' 11월 2일까지 새탕라움
[동네책방, 한권의책] (6)모든 것이 산산이 부서… 문학 작품의 배경이 된 제주섬 공간을 찾아
제주건축문화축제 준공건축물 '나지요네' 대상 제주 지역민과 함께 만드는 연극 공연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마크롱 대통령과 신발 자국
  • 이탈리아 '코로나19 규제' 항의 시위
  • 4개월째 이어지는 이스라엘 반정부 시…
  • 태국 민주화의 상징 '세 손가락' 경례
  • 2020년 SK CEO세미나 참석한 최태원
  • 활짝 핀 한라산 상고대
  • 지구 귀환 러시아 유인 우주선
  • 모델 정유나 "리버풀 우승 가자!"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