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TV 연예
KBS·YTN 사옥 코로나19 확진자 발생
KBS 직원·외주PD 등 2명 확진…긴급방역 조치
YTN, 상암 건물 일부 폐쇄하고 '돌발영상' 등 결방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20. 09.16. 17:39:02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KBS 직원 1명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아 여의도 본관 건물 전체가 긴급 방역에 들어갔다.

 16일 KBS에 따르면 본관 3층 사무실에서 음향 업무를 담당하는 직원 1명이 이날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았다.

 KBS는 즉각 긴급 대응회의를 열고 본관 전체 시설에 대해 긴급 방역을 시행했다고 밝혔다. 건물이 폐쇄되진 않은 것으로 전해졌지만 같은 건물에서 근무하는 모든 직원은 17일 오후까지 재택근무에 돌입한다.

 KBS는 "재난방송 주관방송사로서의 차질 없는 역할 수행을 위해 방송 필수인력은 방역 이후 방호복과 마스크를 착용하고 업무를 재개토록 할 예정"이라며 "향후 보건 당국의 조치에도 적극적으로 협조하겠다"고 말했다.

 앞서 KBS 외주 제작 PD 1명도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으나 음향 담당 직원과는 접점이 없어 다른 경로로 감염된 것으로 알려졌다.

 KBS 관계자는 "연구동에서 외주 PD와 접촉한 16명 중 10명은 음성이 나왔고 나머지 6명은 검사 결과를 기다리고 있다"고 말했다.

 전날 밤늦게 외주 PD가 확진 판정을 받은 YTN은 확진자가 다녀간 마포구 상암동사옥 6층을 폐쇄하고 사이언스TV, 보도제작국 등 6층 상주 근무 인력을 자택 대기시켰다.

 YTN의 대부분의 뉴스 프로그램은 지장 없이 방송되고 있으나 '돌발영상'과 사이언스TV 일부 프로그램은 결방하거나 대체 편성됐다.

 YTN 측은 "확진자와 밀접 접촉한 직원 2명은 즉시 격리한 뒤 검사를 받게 했으며 그 결과는 16일 밤 9시쯤 나올 예정"이라며 "결과에 따라 확진자가 다녀간 6층 봉쇄 해제 등 추가 조치 여부를 판단한다"고 설명했다.[연합뉴스]

TV 연예 주요기사
블랙핑크 첫 정규앨범 타이틀곡 '러브식 걸즈' MBC '안싸우면 다행이야' 정규편성
곽현화 노출 장면 무단 공개 손배소 일부 승소 Z세대 ⅔는 TV보다 OTT 더 많이 본다
개그맨 박휘순, 비연예인과 11월 결혼 슈퍼엠, 정규앨범 타이틀곡 23일 선공개
예비 신랑 전진 SBS '동상이몽2' 합류 제주MBC 창사특집 '공존의 조건' 18일 방송
KBS·YTN 사옥 코로나19 확진자 발생 그룹 초신성 멤버 윤학·성제 해외도박 수사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모델 정유나 "리버풀 우승 가자!"
  • 모델 정유나 SNS '아찔' 한컷
  • "리그가 그리워"
  • 손예은 남자 명품 속옷 입고 '아찔' 포…
  • 정유나 "시차 적응 힘들어!"
  • 정유나 하이드로겐 화보
  • 강예빈 "더운 나라가 좋아"
  • 슈퍼모델 김보라 필리핀 비키니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