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주목e뉴스
제주시 청사 신축계획 공유재산심의 통과
729억원 들여 2023년 착공해 2025년 완공.. 재원마련 부담
위영석 기자 yswi1968@ihalla.com
입력 : 2020. 09.16. 12:32:46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제주시청 신청사 건립 조감도.

제주시청 청사를 새로 짓기로하는 계획이 공유재산심의회를 통과했다.

 제주자치도는 15일 '2020년 제6회 공유재산심의회'를 열고 제주시 신청사 및 성사(5별관, 3763㎡) 멸실 변경안을 원안대로 가결했다.

 제주시 신청사는 기존 종합민원실 부지 3763㎡에 지상 10층·지하 3층, 건축연면적 2만4822㎡규모 지어진다. 지하 3층에는 250면의 주차장도 갖추게 된다.

 제주시는 내년에 실시설계를 마무리하고 2023년 착공해 2025년 말 준공을 목표로 하고 있다.

 제주시는 신청사 건립 예산 729억원을 지방채 발행으로 충당할 예정이지만 장기 미집행 도시계획시설 매입을 위해 1조원 가까이 지방채를 발행할 예정이어서 지방재정의 부담으로 작용할 전망이다.

 제주시청 본관건물은 지난 1952년 준공돼 건물이 노후화됐고 국가등록문화재로 지정돼 개·보수나 확장도 어려운 상황이다.

 한편 제주시 청사 건립계획은 행정안전부 사업 타당성 조사 등 결과를 반영, 총사업비가 912억원에서 729억원으로 조정됐고 행안부 지방재정 투자심사를 조건부로 통과했다.

주목e뉴스 주요기사
26일부터 제주 방문객 체류기간 마스크 의무착… 농기계 안전사고 65세 이상 고령자 비율 70.4%
제주 초중고 추석연휴 1주일 1/3만 등교수업 제주공항 '스마트 모빌리티 존' 정식 오픈
한국디지털뉴스협회, 회장사에 한겨레신문 선… 제주공항 소음피해 주민에 공항이용료 지원조…
"30만명 온다" 제주 민간단체 마스크 착용 캠페… 제주도의회 '예산 심의·의결권' 침해 감사위 '…
제주 종달온천지구 지정 26년만에 해제 고시 변화무쌍 제주바다 스쿠버다이빙 '방심은 금물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