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정치/행정
태풍 영향 양쯔강 기원 저염분수 덩어리 소멸될 듯
제9호 태풍 ‘마이삭’ 영향으로 수산생물 피해 없이 소멸 전망
뉴미디어부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20. 09.01. 20:22:15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해양수산부는 지난 7월 17일 제주 서남방 150㎞ 해역에서 탐지됐던 염분 28psu 이하의 양쯔강 저염분수 덩어리가 제9호 태풍 ‘마이삭’의 영향을 받아 소멸될 것으로 보인다고 1일 밝혔다.

저염분수는 염분농도가 28psu 이하인 경우를 말하며, 수산생물의 삼투압 조절에 영향을 주고, 스트레스를 유발해 폐사를 유발할 수 있다.

지난 7월부터 양쯔강 유출량이 산샤댐 완공 이후 최대로 증가함에 따라, 양쯔강에서 흘러온 저염분수 덩어리가 제주 연안으로 유입될 가능성이 제기됐다. 이에 해양수산부는 저염분수 덩어리의 유입에 따른 수산생물의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국립수산과학원을 중심으로 종합 모니터링 체계를 가동하고 지속적으로 저염분수 덩어리의 이동을 모니터링 해 왔다.

국립수산과학원은 지난 8월 6일부터 17일까지 수산과학조사선(탐구3호와 탐구8호)으로 양쯔강 저염분수의 이동경로와 방향을 조사하고, 조사결과와 위성정보 등을 종합적으로 분석한 저염분수 이동 관측·분석결과를 관련 지자체와 공유하고 어가에 제공해 왔다. 아울러 저염분수 유입 대비 어장·양식장 관리지침을 마련해 어가 등에 배포하기도 했다. 현재까지 수산생물에 대한 피해는 발생하지 않았다고 해수부는 밝혔다.

지난 7월 17일 처음 탐지됐던 양쯔강 저염수 덩어리는 지난 8월 19일 제주 남쪽 130㎞ 해역의 표층에서 관측됐으며, 제8호 태풍 ‘바비’에 의해 세력이 크게 약화됐다. 이어 제9호 태풍 ‘마이삭’이 우리나라 남해안과 대한해협으로 이동하게 되면 소멸될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9월 1일 현재 제주 연안은 30.9~31.4psu의 정상적인 염분농도를 보이고 있으며, 양쯔강 유출량도 감소 추세에 있어 당분간 염분농도 28psu 이하의 저염분수 덩어리가 우리나라 해역으로 유입될 가능성은 매우 희박할 것으로 해수부는 예측하고 있다.

해양수산부와 국립수산과학원은 기후변화에 따른 폭우 등으로 인해 연례적으로 저염분수 덩어리가 유입될 가능성에 대비해 앞으로도 인공위성, 실시간 관측시스템, 수산과학조사선 투입 등을 통해 양쯔강 기원의 저염분수 덩어리 생성 및 이동, 유입여부를 지속적으로 모니터링해 나갈 계획이다.

정치/행정 주요기사
제주 78번 확진자 발생...76번 접촉자 경기도 확진자 3명, 확진전 제주 방문 확인
'진주 이·통장발' 코로나 감염 확산 이번주 '최… 예산 감액·관광진흥기금은 바닥... "관광산업 …
제주 "정부·지자체 단체 여행 자제해달라" 요… 도의회 "제주 제2공항 '관권홍보' 부적절" 한목…
"해양수산분야 공기관 대행하며 예산 낭비" '서울 확진자 접촉' 제주 77번 코로나19 확진자 …
박호형 "관광예산 기준·원칙없는 편성" 질타 제주도, 내년도 노인일자리 사업 참여 신청 접…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전남 해남에서도 보이는 한라산
  • 중국 무인 달 탐사선 창어5호 발사
  • 드림타워 뒤로 보이는 추자도와 진도
  • 비 내리는 제주에 떠오르는 무지개
  • 동백꽃과 한라산
  • 美 캘리포니아 코로나19 확진자 100만…
  • 해리스 당선인의 다양한 표정들
  • "트럼프 유세 듣자" 길게 늘어선 지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