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주목e뉴스
'15㎝' 거즈가 산모 배 속에 그대로 의료사고 논란
피해자 "제왕절개수술 당시 지혈에 사용" 분통
산부인과 "전화로 사과..보상 최선 다하겠다"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20. 08.13. 14:00:47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피해 산모 배 속에서 발견된 의료용 거즈.

제주지역 한 산부인과에서 제왕절개 수술을 받은 산모 배 속에서 거즈 발견돼 피해자 측이 의료사고를 주장하고 있다.

 13일 피해자 A(33)씨 가족에 따르면 A씨는 지난달 18일 제주 시내 한 산부인과에서 제왕절개 수술을 받고 첫째 아이를 출산했다.

 A씨는 출산 후 계속해서 구토와 설사 등의 증상을 보이자 나흘 뒤 인근 종합병원을 찾아가 진료를 받고 배 속에 거즈가 있는 것을 확인했다.

 배 속에서 발견된 의료용 거즈는 길이 13∼15㎝에 달했다고 피해자 가족은 밝혔다.

 A씨는 곧바로 배 속에서 거즈를 제거하는 수술을 받고 입원 치료를 받다가 지난 3일 퇴원했으며 지금은 통원치료를 받고 있다.

 A씨 남편 B(34)씨는 "제왕절개 수술 당시 지혈에 사용됐던 것으로 보이는 거즈가 아내 직장과 소장 부위를 압박하던 상태였다"며 "산부인과에서 초음파 검사도 했지만, 당시 배 속의 거즈를 발견하지도 못했다"고 분통을 터뜨렸다.

 B씨는 "아내가 이번 사고로 정신적 충격을 받아 우울증 증세도 보이는데도 당시제왕절개 수술을 한 산부인과 원장이 아닌 다른 직원이 대신 전화로 보험 처리 절차를 알리는 등 제대로 된 사과도 하지 않고 있다"고 말했다.

 이와 관련해 해당 산부인과 측은 "산모가 거즈 제거 수술을 받은 병원에 직접 찾아갔으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면회를 할 수 없어 전화로 사과했다"며 보상에 최선을 다하겠다는 입장을 밝혔다.[연합뉴스]

주목e뉴스 주요기사
제주관광공사 지난해 경영평가 '라등급' 수모 제주지방 당분간 맑은 날씨.. 개천절 오후 비 …
26일부터 제주 방문객 체류기간 마스크 의무착… 농기계 안전사고 65세 이상 고령자 비율 70.4%
제주 초중고 추석연휴 1주일 1/3만 등교수업 제주공항 '스마트 모빌리티 존' 정식 오픈
한국디지털뉴스협회, 회장사에 한겨레신문 선… 제주공항 소음피해 주민에 공항이용료 지원조…
"30만명 온다" 제주 민간단체 마스크 착용 캠페… 제주도의회 '예산 심의·의결권' 침해 감사위 '…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모델 정유나 "리버풀 우승 가자!"
  • 모델 정유나 SNS '아찔' 한컷
  • "리그가 그리워"
  • 손예은 남자 명품 속옷 입고 '아찔' 포…
  • 정유나 "시차 적응 힘들어!"
  • 정유나 하이드로겐 화보
  • 강예빈 "더운 나라가 좋아"
  • 슈퍼모델 김보라 필리핀 비키니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