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경제
역대급 장마로 채소값 급등 밥상물가 '비상'
호남지방통계청 7월 제주도 소비자물가동향 발표
소비자물가지수 전월·전년 대비 0.1% 상승 불구
상추 62.5%·시금치 39.8%·깻잎 36.1%·배추 7.2%↑
신선채소지수 전년·전월 대비 상승하며 가계부담 가중
김현석 기자 ik012@ihalla.com
입력 : 2020. 08.04. 15:30:01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올해 6월부터 이어졌던 역대급 장마로 인해 채소값이 급등하면서 밥상물가에 비상이 걸렸다.

 4일 호남지방통계청의 '2020년 7월 제주특별자치도 소비자물가동향'에 따르면 소비자물가지수는 105.64(2015년=100)로 전월과 전년 동월 대비 모두 0.1% 상승했다.

 지난해 12개월 동안 1%대를 넘지 않았던 소비자물가 상승률은 올해 1~3월 1%대를 기록했지만, 코로나19 여파가 반영되면서 4월에는 -0.2%, 5월 -0.8%, 6월 -0.3%로 낮아졌다.

 코로나19 사태 이후 물가 상승을 이끈 품목은 신선식품이다. 제주지역 신선식품지수는 114.98로 전월과 비교해 0.7% 올랐으나, 전년 동월 대비 5.9% 상승했다.

 특히 신선채소의 경우 가격이 전월 대비 8.5%, 전년 동월 대비 13.9% 증가하면서 서민 가계 부담을 가중시키고 있다. 상추 가격이 전월 대비 62.5% 오른 것을 비롯해 ▷시금치(39.8%) ▷깻잎(36.1%) ▷풋고추(16.1%) ▷파(14.3%) ▷호박(14.2%) ▷배추(7.2%) 등이 올랐다.

 구입 빈도가 높고 지출 비중이 커 가격 변동을 민감하게 느끼는 생활물가지수는 전년 동월 대비 0.4% 상승했으나, 전월과 비교하면 0.4% 하락했다.

 채소값을 비롯해 구내식당 식사비(2.7%), 자동차용 LPG(1.5%), 휘발유·경유(1.4%) 등의 가격은 올랐으나, 전기료(-16.2%), 도시가스(-9.8%), 감자(-8%), 고등어(-5.4%), 조개(-5.7%), 수입 쇠고기(-4.5%) 등의 가격은 떨어진 것으로 나타났다.

 소비자물가지수 부문별 동향을 살펴보면 전월 대비 교통(1.9%), 오락·문화(1.1%), 음식·숙박(0.2%), 의류·신발(0.4%), 가정용품·가사서비스(0.4%) 등은 상승했으며, 주택·수도·전기·연료(-2.3%), 식료품·비주류음료(-0.2%) 등은 하락했다.

 통계청 관계자는 "역대급 장마 탓에 채소 출하가 감소했고, 작황이 좋아 가격이 낮았던 지난해 7월 기저효과가 더해지면서 채소 가격이 상승했다"며 "8월 소비자물가는 장마·태풍 등 기후 여건 및 향후 코로나19 전개 양상 등이 주요 변수로 작용할 전망"이라고 말했다.

경제 주요기사
제주드림타워 합격자 1000여명 추석선물(?) 받았… JDC 지정면세점 추석맞이 특별 사은행사
추석 연휴 맞아 소상공인 매출 회복 코로나19 재확산 추세에 소비 심리 '뚝'
제주한울영농조합법인 전국 최우수상 수상 이석근·박유미 부부 '새농민像 본상' 수상
제주도 관광기념품 공모전 시상식 개최 코로나19 피해 업체 금융 지원 자금 증액
목포~제주 잇는 '퀸제누비아' 선보인다 "그래도 명절"… 코로나 이겨내며 활기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