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경제
제주지역 관광호텔 증가율 전국 최고
정부 호텔 건축 규제 완화 정책 따라 호텔 수 급증
김현석 기자 ik012@ihalla.com
입력 : 2020. 08.03. 11:04:58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지난 7년 동안 제주지역 관광호텔 증가율이 전국에서 가장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3일 문화체육관광부에 따르면 지난해 말 기준 전국 관광호텔은 총 1050개로 2012년(683개) 대비 53.7% 증가했다.

 2010년 이후 중국인 관광객이 급증하자 정부는 관광호텔 건축 규제를 완화하는 '관광숙박시설 확충을 위한 특별법'을 2012년 7월부터 2016년 12월까지 시행했다. 이를 통해 관광호텔은 2014년에만 100개 넘게 증가했으며, 2015년 70개, 2016년 64개, 2017년 55개 늘었다. 반면 2017년 중국의 사드(THAAD·고고도 미사일 방어 체계) 보복 등으로 인해 중국인 관광객이 줄자, 호텔 증가 폭은 크게 줄어 2018년 18개, 지난해 6개 증가했다.

 관광호텔 대부분은 수도권과 제주에 몰려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지난해 말 기준 서울에 있는 호텔은 333개로 전체의 31.7%를 차지했다. 경기·인천까지 포함한 수도권 소재 호텔은 540개로 전체 절반이 넘는 51.4%를 기록했다.

 수도권을 제외하면 제주가 호텔 127개로 가장 많았으며, 부산(81개), 경남(49개), 강원(44개), 전남(42개) 등의 순으로 나타났다.

 제주에 있는 호텔은 지난 7년 동안 73개(135.2%) 늘었으며, 서울은 182개(120.5%), 인천 38개, 경기 32개, 부산 31개 각각 증가했다.

 등급별로 보면 지난해 말 기준 5성급(특1급) 호텔은 64개로 전체의 6.1%를 차지했다. 이중 24개가 서울에 있으며, 제주는 14개, 부산·인천 각 6개, 강원·경북 각 2개 등이다.

 한편 지난 6월 기준 제주지역 숙박시설 현황은 관광숙박업 418개, 휴양펜션업 106개, 일반숙박업 656개, 생활숙박업 166개, 농어촌민박 4482개, 유스호스텔 19개로 총 5847개(객실수 7만3601실)가 있다.

경제 주요기사
추석차례상 비용 전통시장 24만 4000원 포스트코로나 시대, 클린 제주, 안전 제주 부…
코로나 19 여파 제주지역 대출 증가폭 확대 '착한 임대료 운동' 제주지역 동참 '외면'
주택 마련의 꿈 계속되는 '부익부 빈익빈' 제주 태양광발전시간 3.69시간 전국 평균 보다 …
제주 MICE 산업 외국어 인력 확보 나선다 제주컨벤션뷰로 대학생 SNS 기자단 운영
제주 中企 76.0% 추석 자금사정 “곤란” 호소 "예산 없어서…" 제주 올해 전기차 배정 물량 '…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모델 정유나 "리버풀 우승 가자!"
  • 모델 정유나 SNS '아찔' 한컷
  • "리그가 그리워"
  • 손예은 남자 명품 속옷 입고 '아찔' 포…
  • 정유나 "시차 적응 힘들어!"
  • 정유나 하이드로겐 화보
  • 강예빈 "더운 나라가 좋아"
  • 슈퍼모델 김보라 필리핀 비키니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