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주목e뉴스
원희룡 "2022대선 승리 위해 '찐문' 빼고 다 손잡자"
오늘 통합당 초선모임 '명불허전 보수다' 특강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20. 07.15. 13:10:20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최근 안검하수(눈꺼풀 처짐 치료)를 받은 원희룡 제주지사가 15일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미래통합당 '명불허전 보수다'에서 강연하고 있다. 연합뉴스

미래통합당의 대권주자인 원희룡 제주지사는 15일 오는 2022년 대선 승리를 위해서는 "'찐 친문' 빼고는 누구와도 손잡을 수 있다는 광폭의 전략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원 지사는 이날 통합당 초선 모임 '명불허전 보수다' 특강에서 외연확장의 중요성을 강조하며 이같이 밝혔다.

 원 지사는 특히 "더불어민주당은 이해찬 대표가 물러나고 8월 전당대회, 또 대선후보 경선을 치르다 보면 당내 구심력과 통제력이 약화할 것이고 '튀어나올 사람들'이 있다"면서 이들과 '반문 연합' 구축을 주장했다. 

 원 지사는 "김영삼 전 대통령은 호랑이를 잡으러 호랑이 굴로 들어갔고, 김대중전 대통령은 IMF 가운데서도 JP(김종필)와 손을 잡았다. 노무현 전 대통령은 정몽준후보와 손을 잡고 동정표를 얻어 집권했고, 이명박 전 대통령은 외부에서 많은 세력을 끌어들이고 박근혜 후보와의 경선을 통해 외연을 넓혔다"고 설명했다.

 반면 "박근혜 정부와 문재인 정부는 외연확장에 대한 정면돌파 없이 끼리끼리 집권을 하다 보니 같은 길을 걷고 있는 것 아닌가 한다"고 지적했다.

 이어 "당 밖의 주자들도 함께할 수 있는 무대를 만들어야 한다"며 "가급적 통합당이란 단일 무대가 있으면 좋지만, 역부족이라고 하면 더 큰 무대를 만들 수 있다"고 덧붙였다.

 원 지사는 의원들을 향해 "2022년에도 집권하지 못하면 다음에는 공천받을 당이없어질 것"이라며 "국민은 5연속 실패한 당을 원치 않는다. 지지율이 20% 아래로 내려가는 순간 이 당은 해산하라는 국민적 압박에 직면하게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보수통합 이후 당의 '포스트 탄핵 ' 개혁 노력과 관련해선 김종인 비상대책위원장을 언급하며 "탄핵 문제에 대해서는 확실한 견해가 있는 분이어서 탄핵이 자꾸 소환되는 것은 막아지고 있고 그런 점에서 다행"이라고 평가했다.

 대권주자로서 매력이 부족하다는 취지의 질문에 "전적으로 동의한다"며 "치열하게 노력해서 빠른 시간 내 가시적 변화를 끌어내겠다"고 답했다.[연합뉴스]

주목e뉴스 주요기사
제주시 5급 승진 의결자 명단 발표 '폭염특보' 제주시 오늘 낮 최고기온 34.9℃
제1산록도로서 육군 특전사 버스에 치인 30대 … 녹동-제주 운항 해운사 운항시간 놓고 '갈등'
'푹푹찌는 제주' 벌써 8일 연속 열대야 제주지방 오늘도 낮엔 폭염 밤에는 열대야
이호해수욕장 입구서 20대 차에 치여 사망 올 첫 태풍 '하구핏' 다음주 한반도 영향
직접구매 가능 활어위판장 성산포항에 내달 개… 제주지방 오늘도 폭염특보에 열대야현상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모델 정유나 "리버풀 우승 가자!"
  • 모델 정유나 SNS '아찔' 한컷
  • "리그가 그리워"
  • 손예은 남자 명품 속옷 입고 '아찔' 포…
  • 정유나 "시차 적응 힘들어!"
  • 정유나 하이드로겐 화보
  • 강예빈 "더운 나라가 좋아"
  • 슈퍼모델 김보라 필리핀 비키니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