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정치/행정
"정부 그린뉴딜 연계 카본프리산업 투자 유치"
민선 7기 하반기, 코로나 방역·민생경제 보호 주력
"제주청정·안전·공정관광 브랜드 가치 높일 것"
백금탁 기자 haru@ihalla.com
입력 : 2020. 07.14. 17:05:34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제주특별자치도가 정부의 '한국판 뉴딜' 정책과 맞물려 제주의 미래성장 산업을 전략적으로 추진한다는 방침이다.

도는 14일 도청 탐라홀에서 '민선7기 2주년 성과 및 하반기 도정운영 방향'주제의 주간정책 조정회의를 개최했다.

원희룡 지사는 "코로나19 방역과 민생경제 보호를 당면 중점과제로 삼아 제주의 청정과 안전, 공정관광의 브랜드까지 높이는 기회로 삼아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어 "세계적인 코로나19 위기를 맞아 도민 생명과 안전이 최우선인 만큼 전국 수준보다 한 단계 높은 국경수준의 방역체계 가동으로 현재까지 지역감염 제로를 이어가고 있다"며 "이번 위기를 극복해야 새로운 기회를 맞을 수 있다"고 말했다.

원 지사는 특히 정부의 한국판 뉴딜 정책 발표와 관련해 "정부의 디지털뉴딜과 그린뉴딜을 제주의 카본프리 녹색산업과 4차 산업과 연결된 비대면 산업의 전국적인 투자와 연결시켜야 한다"면서 "제주의 미래 산업 분야와 기존 산업을 변화시켜 나가는 세부적인 실행계획을 통해 코로나19 위기를 넘고, 제주가 가고자 하는 방향에 탄력을 받을 수 있도록 노력해 달라"고 당부했다.

문재인 대통령은 이날 국민보고대회를 열고 오는 2022년까지 160조원을 투입하는 한국판 뉴딜의 구상과 계획을 발표했다.

이와함께 원 지사는 "제주도정의 가장 큰 비전은 '사람과 자연이 공존하는 청정제주이며, 청정제주의 근본가치를 지키기 위해 난개발 방지와 함께 고성장 과정에서 한계를 드러낸 환경 수용능력 보강을 위해 원칙을 세우고 여러 사업을 추진했다"며 "청정제주의 바탕 위에 도민 소득증대와 미래 산업의 지속적인 성장 동력을 확보하기 위해 일자리 정책, 신재생에너지, 전기차, 드론 등 미래 산업 육성과 제주형 인력 양성을 위해 전략적인 프로젝트를 추진했다"고 강조했다.

한편, 이날 회의에서 각 부서들은 민선7기 하반기 주요과제로 ▷코로나19 대유행 대비 방역 구축 ▷재난안전 종합 컨트롤 강화 ▷제주관광 단계적 회복 추진 ▷그린뉴딜과 연계한 CFI 제주 추진 ▷제주지역경제 활성화 캠페인 ▷장기미집행 도시계획시설 해소 ▷통합복지하나로 시범사업 추진 ▷중앙부처 절충 ▷2020 하반기 도정 운영방향 등을 보고했다.

정치/행정 주요기사
제주도의회 단독으로 제2공항 도민의견 수렴 제주자치경찰 존폐 위기 "특별자치도 반납하자…
경기도의회, 제주4·3사건 완전 해결에 나선다 제주 인적자원개발위원회 운영성과 '종합 A등…
제주도민 설계한 '안전 통학로·정류소 방한텐… 제주 친환경 바나나 재배 적극 지원한다
제주개발공사, 5억 규모 주민참여예산 사업 공… 제주도, 코로나 위기 극복 문화예술 사업 박차
[월드뉴스] 마스크 안 썼다고 얼굴에 뜨거운 커… 문닫은 도내 실내 체육시설 개방 감감 무소식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모델 정유나 "리버풀 우승 가자!"
  • 모델 정유나 SNS '아찔' 한컷
  • "리그가 그리워"
  • 손예은 남자 명품 속옷 입고 '아찔' 포…
  • 정유나 "시차 적응 힘들어!"
  • 정유나 하이드로겐 화보
  • 강예빈 "더운 나라가 좋아"
  • 슈퍼모델 김보라 필리핀 비키니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